속보
VIP
통합검색

피노바이오, 美 암학회서 신규 약물·링커 전임상 결과 공개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08 11:00
  • 글자크기조절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피노바이오, 美 암학회서 신규 약물·링커 전임상 결과 공개
피노바이오가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2024 미국암학회(AACR 2024)'에서 ADC 플랫폼의 전임상 결과를 공개한다고 8일 밝혔다.

AACR은 세계 3대 암 관련 학회다. 피노바이오 비상장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2년 연속 AACR에 참가하며 자체 개발한 ADC 페이로드(약물) 'PBX-7 시리즈'의 추가 데이터와 신규 링커를 공개했다.


피노바이오는 "PBX-7 시리즈가 다양한 전임상 모델에서 '엔허투'보다 우수한 항암 효능과 탁월한 안전성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어 "새로운 약물 3종의 생명체 외부 실험(in vitro)에서 엔허투 대비 동등 수준 이상의 '인접 종양세포 사멸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인접 종양세포 사멸효과는 약물이 타깃 주변으로 퍼지며 인접한 암세포까지 연이어 제거하는 기전으로 엔허투의 차별화된 경쟁력"이라고 말했다. 안전성 실험에서도 영장류 모델 독성평가에서 최대 30mg/kg 용량까지 이상반응이 관찰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진다.

아울러 피노바이오는 순차절단 링커도 공개했다. 순차절단 링커는 두 종류의 효소가 순차적으로 작동했을 때만 약물을 방출하는 것이 특징이다. 피노바이오는 이를 통해 정상 세포에 항암 약물이 흡수되는 것을 최소화하면서 효력을 유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두영 피노바이오 대표는 "PBX-7 시리즈 페이로드(저분자화합물) 개발에 이어 신규 링커 기술을 확보해 당사가 보유한 ADC 플랫폼 기술을 한단계 더 끌어올리고 확장시킬 수 있게 됐다"며 "이를 통해 '효력'과 '안정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0%, 개미 99.69% 물려 있어요"…국민주 4위 주식의 추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