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푸바오 언니 곧 따라잡겠네"…'쌍둥바오' 100일 만에 150배 커진 근황

머니투데이
  • 이창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2 11:33
  • 글자크기조절
송영관 사육사와 후이바오-루이바오 자매/사진제공=에버랜드
후이바오(왼쪽)과 루이바오/사진제공=에버랜드
에버랜드는 쌍둥이 아기판다 루이바오와 후이바오의 일반공개 100일을 맞아 12일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해 7월 7일 각각 몸무게 180g, 140g으로 태어난 아기판다들은 엄마 아이바오와 사육사들의 극진한 보살핌 속에 생후 8개월만에 몸무게 25kg을 넘어서며 약 150배 성장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루이바오와 후이바오가 딱 달라붙어 장난치는 모습과 함께 분유를 먹는 모습, 송바오(송영관 사육사)가 돌봐주는 모습 등이 담겨 있다. 올해 1월 4일 일반공개 이후 100일만에 60여만 명의 팬들이 판다월드를 찾아 쌍둥이들이 성장하는 모습을 함께 지켜봤다.
송영관 사육사와 후이바오-루이바오 자매/사진제공=에버랜드
송영관 사육사와 후이바오-루이바오 자매/사진제공=에버랜드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양식품만 있나…한류 열풍에 "또 신고가!" 이 주식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