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상일 용인시장, 김동연 지사 만나 '지방산단 심의 권한 이양' 등 요청

머니투데이
  • 경기=이민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2 14:41
  • 글자크기조절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오른쪽)이 12일 김동연 경기도지사를 만나 시의 현안을 해결하기 위한 지원을 요청하며 관련 자료를 전달하고 있다./사진제공=용인시
경기 용인특례시는 이상일 시장이 12일 경기도청에서 김동연 도지사를 만나 지방산단 심의 권한 이양, 광교택지지구 송전철탑 이설 등 현안 해결 지원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이 시장은 '용인 첨단 시스템반도체 국가산단' 조성, 반도체 특화 신도시 등 초대형 프로젝트를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경기도의 협조와 지원을 요청했다. 그러면서 경기도의 지방산업단지계획 심의 권한을 승인권자인 용인특례시에 이양해야 용인이 국가산단 주변에 입주하길 원하는 각종 기업들을 신속하게 검증함과 동시에 입주도 원활하게 도울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 시장은 "기흥미래도시첨단산업단지, 죽능일반산업단지 등에 대한 경기도 심의가 지연돼 반도체 경쟁력 강화를 위한 각종 사업 추진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면서 "삼성전자나 SK하이닉스 등 반도체 앵커기업과 협력단지의 집적화로 반도체 생산을 위한 산업 생태계가 견고해지도록 경기도가 특례시인 용인에 산단 심의 권한을 이양해서 승인권자인 용인이 책임있게 심의할 수 있도록 검토해 주시라"고 말했다.

또 광교택지지구 송전철탑 이설문제와 관련해 용인특례시 수지구 성복동 주민들의 우려를 김 지사에게 전달했다. 이 시장은 "경기주택도시공사(GH)가 수원시의 해당 아파트 주민 뜻대로 이설공사를 진행하겠다고 하는 것을 용인시나 성복동 주민들이 결코 받아들일 수 없다는 점을 김 지사님과 경기도가 잘 헤아려주시기 바란다"고 말하며 관련 자료를 전달했다.

이외에도 반도체 국가산단과 연결되는 지방도 321호선 등 4개 노선 9개 구간 확장·신설, 고기교 재가설 및 주변 도로망 확충 등 협조를 요청했다. 경기도형 도시재생사업 공모에 구성·마북 지역 6만1000㎡를 역사·문화예술 체험공간으로 만드는 사업을 신청했다며 김 지사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김동연 지사는 이 시장에게 "도로망 확충, 도시재생 등 현안과 관련해 도가 지원할 수 있는 것들을 성의있게 검토해서 지원하겠다"고 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라인' 꺼낸 尹, 기시다에 "한일관계와 별개"…무엇을 노렸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