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4.9m 밍크고래가 그물에"…영덕 앞바다서 혼획, 8700만원 위판

머니투데이
  • 김민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3 14:14
  • 글자크기조절
경북 영덕 앞바다에서 밍크고래가 혼획돼 8700만원에 위판됐다.

13일 울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55분께 영덕군 병곡면 백석항 동쪽 3.8㎞ 해상에서 21t급 관리선 A호로부터 고래 혼획 신고가 접수됐다.


A호 선장 B(70대)씨는 "정치망 그물을 회수 중 고래가 그물에 감겨 죽어 있는 것을 보고 신고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울진해경이 이 고래를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에 의뢰한 결과 길이 4.94m, 둘레 2.34m의 암컷 밍크고래로 확인됐다.

불법포획 흔적이 발견되지 않은 이 고래는 영덕북부수협을 통해 8700만원에 위판됐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해안가 및 해상에서 죽은 고래를 발견하는 즉시 해양경찰로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가 하락? 럭키잖아♥"…'원영적 사고' 엔터주 줍는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