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배우 최대철 "자녀 교육비 월1300만"…편의점서 끼니 때우다 촬영장서 실신도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2,522
  • 2024.04.14 08:14
  • 글자크기조절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배우 최대철이 자녀 교육비로 매달 1300만원씩 쓰고 있다며 남모를 고충을 털어놨다.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배우 최대철이 자녀 교육비로 매달 1300만원씩 쓰고 있다며 남모를 고충을 털어놨다.

최대철은 지난 13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 자신의 두 자녀를 공개했다.


올해 16살인 딸 성은양은 10살부터 한국무용을 전공한 7년 차 무용인이라고 했다. 성은양은 얼핏 봐도 걸그룹 블랙핑크 제니를 닮은 듯한 미모를 자랑했다. MC 백지영은 "걸그룹이라고 해도 믿겠다"며 감탄하기도 했다.

18살 아들 성문군도 아빠 최대철을 똑 닮은 외모로 시선을 끌었다. 성문군은 아빠를 따라 배우를 지망하고 있다고 했다.

최대철은 혼자 자녀 교육비를 감당하느라 과로와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있었다. 돈을 아끼겠다고 혼자 편의점에서 끼니를 때우다 건강 상태가 악화해 촬영장에서 쓰러진 적도 있다고 했다.


최대철은 "머리에 뇌혈관 박리라고 혈관이 약간 부풀었다. 과로, 신경성이라더라"라며 "촬영하다가 쓰러졌다. 이유 없이 그냥 숨이 안 쉬어졌다. 그때 마침 일하시는 아주머니가 응급차를 불러 주셨다. 제가 (매니저 없이) 혼자 다닌다"고 회상했다.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MC들이 '쉬어야 하는 게 아니냐'고 하자, 최대철은 "쉬는 게 괴롭다. 얘(자녀) 고정으로 나가는 수익이 만만치 않다. (한 달 교육비로) 1300만원이 기본으로 나간다"며 토로했다.

그는 "배우는 고정 수입이 아니잖나. 그래서 배우들이 사실 어렵다. 제일 힘들 때가 언제냐면 일 없을 때"라며 "오히려 일 있는 게 감사한 거다. 이번에 또 (대학교 특강) 강사로 가게 돼 감사한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파운드리 승부수…공급기간 20% 단축 'AI솔루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