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선우은숙 쓰러졌다는데…유영재, 생방송서 의미심장 발언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02,741
  • 2024.04.14 17:27
  • 글자크기조절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사진=유튜브 ‘DJ유영재TV 유영재라디오’ 캡처
배우 선우은숙(65)과 삼혼 및 양다리 의혹에 휩싸인 아나운서 유영재(61)가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유영재는 14일 예정대로 경인방송 라디오 '유영재의 라디오쇼'를 진행했다.


유영재는 이날 오프닝에서 "꽃이 비바람에 젖고 흔들리면서도 결국 역경을 딛고 봉우리를 틔워가는 과정을 흔히 인생에 많이 비유하곤 한다"고 입을 뗐다.

그는 "삶의 과정도 자세히 들여다보면 자연의 섭리와 참 많이 닮았다는 걸 보여준다. 우리의 삶도 고난, 역경도 있고, 꽃을 피우는 완전한 모습도 갖추게 된다"고 했다.

이어 "세상에 모든 것은 한 발 뒤로, 조금만 떨어져 볼 수만 있다면 조금 더 여백을 가지고 삶의 하루하루를 보낼 수 있을 것 같다"며 가수 김기하의 '나만의 방식으로'를 선곡했다.


최근 선우은숙과 삼혼 및 양다리 의혹이 제기된 그가 논란에 대한 심경을 우회적으로 표현한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온다.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유영재는 2022년 10월 선우은숙과 결혼했지만, 1년 6개월 만인 지난 5일 이혼을 발표했다. 이혼 이후 유튜브에서는 유영재가 선우은숙과 결혼 보름 전까지 사실혼 관계로 산 여성이 있었으며, 알려진 것과 같이 재혼이 아닌 삼혼이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됐다.

선우은숙 역시 지난 13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유영재의 삼혼 사실을 인정하며 "결혼 전 사실혼 관계 여성이 있었다는 건 몰랐다. 알았다면 결혼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어렵고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여러 가지 충격적인 일로 여러 번 쓰러지기도 했고, 병원에 실려가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파운드리 승부수…공급기간 20% 단축 'AI솔루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