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단독]'워터밤 여신' 권은비, 24억원에 송정동 주택 매입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조한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7,353
  • 2024.04.16 09:50
  • 글자크기조절
가수 권은비가 2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2024 유니버설 슈퍼스타 어워즈(Universal Superstar Awards)'에서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2024.03.27 /사진=김창현
MT단독'워터밤 여신'으로 유명세를 탄 가수 권은비씨(29)가 24억원에 서울 성동구 송정동 카페거리 인근 단독주택을 매입한 것으로 확인됐다.

16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권은비는 지난 3월12일 송정동 중랑천 변에 위치한 한 단독주택을 24억원에 매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해당 건물은 지하 1층~지상 3층, 대지면적 106㎡·연면적 192.45㎡ 규모의 꼬마빌딩이다. 권은비는 대지면적 3.3㎡당 약 7485만원에 이 건물을 사들인 셈이다. 권은비는 오는 6월 잔금을 치르고 새 집주인이 된다.


이 집은 중랑천 변에 위치한 코너주택으로 '성수 생활권'으로 분류된다. 지상 3층, 지하 1층으로 구성됐다. 1990년 사용승인을 받았고, 이후 리모델링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주택의 전 주인은 지난 2014년 12월 4억3500만원(3.3㎡당 1359만원)에 매입한 집을 10년 가까이 보유한 뒤 매각해 20억원에 가까운 매각차익을 남기게 됐다.

최근 상업지로 인기가 많아진 성수동에 인접한 송정동은 단독·다가구 등 부동산 투자 유망지로 꼽힌다. 성수역까지 도보 이동이 가능한데다, 땅값이 치솟은 성수동에 비해 가격 부담이 덜한 덕이다. 실제로 성수동 주택은 3.3㎡당 2억원 이상 가격에 거래되는 사례가 많았다. 성수와 가장 가까운 상권으로 성수 상권이 확장됨에 따른 수혜를 입고 있다.


아울러 송정동은 동부간선도로 지하화와 중랑천 수변정비사업 등 개발 호재가 많은 곳으로 꼽힌다. 노후골목을 중심으로 개발사업이 진행될 가능성도 있다. 몇년 전까지만 해도 3.3㎡당 2000만원 안팎이던 땅값이 치솟은 이유다.

유명인들도 송정동을 찾는다. 걸그룹 S.E.S 출신 가수 바다도 지난 2019년 9월 송정동 소재 건물을 매입했다. 해당 건물은 지하 1층~지상 2층, 대지면적 137㎡·연면적 175㎡ 규모다. 바다는 이 건물 2층에 직접 거주하면서 1층에서 베이커리 카페를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해당 건물의 시세가 20억~30억원대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가수 홍진영도 지난해 8월 자신이 대표로 있는 연예기획사 IMH엔터테인먼트 명의로 송정동에 있는 한 빌딩을 구입했다. 지난해 6월 완공된 건물로, 지상 5층에 대지면적 135.37㎡, 연면적 270.71㎡ 규모다. 매입가는 35억원으로, 3.3㎡ 기준 8323만원 수준이다.

이 건물 맞은편에는 배우 고소영이 지난 2022년 매입한 빌딩이 있다. 고소영은 당시 지상 5층에 대지면적 179㎡, 연면적 352.75㎡ 규모 건물을 39억5000만원에 사들였다. 대지면적 3.3㎡당 매입가는 7294만원이었다.

업계 관계자는 "국내 3대 연예기획사 중 하나인 SM엔터테인먼트은 물론 수십개 연예기획사가 성수동에 자리를 잡고 있다"며 "성수동 북쪽에 위치한 송정동은 동호대교와 성수대교만 건너면 강남진입이 빠르고 여의도나 상암, 목동 등 방송국에 대한 접근성도 좋은 편"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권은비는 2014년 그룹 예아로 데뷔, 2018년 Mnet '프로듀스48'을 거쳐 같은 해 10월 아이즈원으로 다시 데뷔했다. 이후 2021년 8월 솔로 가수로 전향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중국인 SK하이닉스 직원, 화웨이에 반도체 기술 빼돌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