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에스엠, 아티스트·콘서트 규모 확대로 성장 전망-삼성증권

머니투데이
  • 천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7 08:46
  • 글자크기조절
(인천=뉴스1) 권현진 기자 = 에스파 지젤(왼쪽부터)가 윈터, 닝닝, 카리나가 크리스마스인 25일 오후 인천 중구 인스파이어 아레나에서 열린 '2023 SBS 가요대전'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2023.12.25/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인천=뉴스1) 권현진 기자
삼성증권은 SM엔터테인먼트(에스엠 (91,000원 ▲200 +0.22%))의 아티스트 라인업과 콘서트 규모가 확대되며 성장을 보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17일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0만4000원을 유지했다.

최민하 삼성증권 연구원은 "에스엠의 1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7% 증가한 2094억원,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8.3% 증가한 234억원으로 시장 기대치 261억원을 소폭 하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 연구원은 "음반은 전년 동기 대비 소폭 줄어든 것으로 파악되나 NCT127, SM TOWN(@도쿄돔), 샤이니 등 대형 해외 투어가 진행되며 모객 수와 MD 매출이 동반 증가했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 "올해 에스엠에서 전년 대비 규모 있는 투어가 진행될 예정으로 모객 수 확대에 따른 공연 매출 증가가 실적 개선을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아티스트 라인업이 확대되고 있다는 점도 성장 요인으로 꼽았다. 최 연구원은 "지난해 9월 데뷔한 보이 그룹 라이즈(RIIZE)와 올해 데뷔한 NCT WISH가 국내외에서 빠르게 팬덤을 키우고 있다"며 "하반기에는 신인 걸그룹 론칭과 영국의 엔터테인먼트 기업 문앤백(MOON&BACK·M&B)과 협업해 준비 중인 보이그룹 데뷔가 예정돼 있어 아티스트 라인업 확대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강남만 오른 게 아냐" 강북도 집값 들썩…상승세 탄 서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