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블레이드 Ent,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자회사 '엑스와이지 스튜디오' 설립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7 11:29
  • 글자크기조절
블레이드 Ent (850원 ▼24 -2.75%)(블레이드엔터테인먼트)가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자회사 '엑스와이지 스튜디오(XYZ STUDIO)'를 설립했다고 17일 밝혔다.

엑스와이지 스튜디오는 사람엔터테인먼트 본부장을 거쳐 키이스트 배우 매니지먼트 부문장으로 사업을 총괄한 매니지먼트 전문가인 김형대 대표가 이끌고 있다. 김 대표는 블레이드 Ent와 손잡고 키이스트 시절부터 함께했던 조보아, 지혜원, 장윤주 등이 속한 매니지먼트사를 설립했다.


블레이드 Ent 관계자는 "지난해 실적 상승을 견인한 배우 매니지먼트 사업 확장을 위해 '엑스와이지'라는 별도의 매니지먼트 자회사를 설립했다"며 "기존에 소속된 탄탄한 배우 라인업에 조보아, 장윤주 등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배우들이 합류해 더욱 견고한 매니지먼트 그룹으로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소속 배우를 기반으로 한 매니지먼트뿐 아니라, 콘텐츠 기획 및 제작까지 아우르는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거듭나기 위해 준비해왔다"며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넘어 드라마 및 영화 제작까지 전반적으로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블레이드 Ent는 지난해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전문 기업 스타빌리지와 연예 기획사 제이플랙스를 인수했다. 고창석, 남우현(인피니트), 김재화, 박명신, 박지아, 박지훈, 손현주, 송지우, 엄효섭, 왕지원, 이규한, 이주연, 이준영, 정석용, 정인기, 조희봉, 최무성, 최윤영, 한상진, 한채영, 허성태 등 30여 명 이상의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 '인구 국가비상사태' 선언…"대한민국 존망 걱정해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