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오피셜] WKBL 삼성생명, 하상윤 수석코치 신임 감독 선임... 임근배 감독과 결별

스타뉴스
  • 양정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7 16:37
  • 글자크기조절
하상윤 신임 삼성생명 감독. /사진=삼성생명 농구단 제공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가 신임 감독으로 내부 승격을 선택했다.

삼성생명은 17일 "하상윤(48) 수석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지난 2015년 부임한 임근배(57) 감독은 9시즌 만에 물러나게 됐다.


하상윤 신임 감독은 2011년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은퇴 후 광신중학교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다. 2022년 용인 삼성생명 코치로 부임 후 2022년 박신자컵 서머리그에서는 우승을 차지했다.

삼성 농구단 조동율 단장은 "하상윤 감독이 블루밍스를 이끌 적임자라고 판단했다. 지난 9시즌 동안 블루밍스를 이끌어 주신 임근배 감독에게도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하상윤 감독은 "저를 믿고 맡겨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구단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임근배 전 감독은 "좋은 선수, 좋은 코칭스태프, 사무국과 단장님들, 구단주들과 함께하며 감사한 시간이었다. 팀의 성장을 응원하겠다."는 퇴임 인사를 전했다.

하상윤 감독을 선임한 용인 삼성생명은 빠른 시일 내 코치진 구성을 완료해 2024~2025시즌 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갈등 NO' 한일 정상 공감대… 네이버의 시간, 길지는 않을듯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