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일본여행 가서 벚꽃놀이"…한국인 여전히 바글바글

머니투데이
  • 김하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163
  • 2024.04.17 18:45
  • 글자크기조절

日 3월 방문 외국인 300만명 돌파…한국인 가장 많아

(AFP=뉴스1) 정윤영 기자 = 4일(현지시간) 일본 도쿄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보트에 올라타 벚꽃을 구경하고 있는 모습. 2024.04.04. ⓒ AFP=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AFP=뉴스1) 정윤영 기자
올해 3월 일본을 방문한 외국인 수가 처음 300만명을 돌파했다. 이중 한국인이 66만명으로 전체 외국인 관광객 중에 1위를 기록했다.

17일 일본정부관광국(JNTO)에 따르면 3월 방일 외국인 관광객 수는 308만1600명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월보다 69.5% 늘은 규모다. 코로나19(COVID-19) 사태 이전인 2019년 3월과 비교하면 11.6% 증가했다.


일본 방문 외국인 관광객 수가 300만명을 넘긴 건 1964년 통계 작성을 시작한 이후 처음이다. 기존 역대 최고치는 2019년 7월 299만1189명이다. 니혼게이자이(닛케이)신문은 "부활절 연휴와 벚꽃 개화 시즌을 맞아 일본을 찾는 외국인이 많았다"고 분석했다.

국적별로 살펴보면 한국인이 66만3100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대만(48만4400명) △중국(45만2400명) △미국(29만100명) △홍콩(23만1400명) △태국(13만7000명)이 뒤를 이었다.

관광객이 늘면서 1~3월 여행 소비액(속보치)은 1조7505억엔(15조6650억원)을 기록했다. 분기 기준으로 사상 최고치다. 엔화 약세와 물가 상승 등의 영향으로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1인당 여행 지출은 2019년 동기에 견줘 41.6% 증가한 20만8760엔(186만8100원)으로 집계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가 하락? 럭키잖아♥"…'원영적 사고' 엔터주 줍는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