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랜드파크, 오픈 앞둔 그랜드켄싱턴 서비스혁신 전담조직 신설

머니투데이
  • 이창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8 11:29
  • 글자크기조절
이랜드파크가 럭셔리 브랜드 '그랜드 켄싱턴' 체인화 사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서비스 혁신을 전담하는 조직을 신설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랜드파크는 럭셔리 리조트 그랜드 켄싱턴 설악비치 오픈을 앞두고 소수 VIP 고객을 위한 서비스 혁신 조직 신설이 필요하다고 보고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신설 조직은 서비스 상향 표준화를 목표로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 매뉴얼과 프로그램을 개발해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서비스 혁신 조직은 서비스 인재 개발 센터로 서비스와 인재 부문으로 나뉜다. 서비스 영역은 서비스 핵심 가치와 고객만족 지수 등을 담당하고, 인재 영역은 VIP 서비스 전문가 육성과 버틀러(고객맞춤형) 서비스, 사내 강사 양성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이랜드파크는 30년 이상 축적해 온 '고객 서비스 매뉴얼'을 바탕으로 글로벌 호텔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은 서비스 전문가들의 노하우를 더해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버틀러 서비스 매뉴얼 개발 및 구축을 통해 '개인화' 중심의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랜드 켄싱턴 관계자는 "럭셔리 리조트 오픈을 앞두고 고객 접점에서 응대하는 서비스 전문 인력의 역할이 중요해 서비스 혁신 전담 조직을 신설했다"며 "고객을 최우선인 체계적인 서비스 매뉴얼을 구축해 국내에서 찾기 힘든 럭셔리 서비스 경험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양식품만 있나…한류 열풍에 "또 신고가!" 이 주식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