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분할 이슈는 끝…방산 본격 성장 전망-한투

머니투데이
  • 김창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9 07:57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한국투자증권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204,000원 ▲2,500 +1.24%)가 인적 분할 공시에 의한 주가 변동은 일단락됐다며, 본업인 방위산업이 본격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19일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20만원에서 25만8000원으로 올렸다.

장남현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폴란드를 대상으로 한 K9과 천무의 신규 인도가 없었던 탓에 올해 1분기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연결 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2% 감소한 1조7943억원, 영업이익은 58.2% 줄어든 937억원을 기록해 전망치를 하회할 것으로 내다본다"며 "다만 연간 인도 일정은 변함이 없다"고 설명했다.


장 연구원은 "그간 분할 자회사들은 방산과 시너지가 적고 실적 변동성도 높았던 탓에 방산의 안정적인 성장성을 왜곡해왔다"며 "분할을 통해 왜곡 요인을 제거하고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본업에 집중할 수 있는 편안한 투자 환경이 마련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폴란드 물량의 빠른 인도를 반영해 2025년과 2026년 영업이익을 각각 11.6%, 12% 상향 조정해 목표주가를 올렸다"며 "여전히 가시성이 높은 수출 증대 모멘텀이 멀티플 상향을 뒷받침한다"고 분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7년만의 의대 증원 확정, 1509명 더 뽑는다…남은 숙제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