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尹대통령, 4·19민주묘지 참배…"자유민주주의 발전 다짐"

머니투데이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9 08:20
  • 글자크기조절

[the300]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갑진년 새해 첫 날인 1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며 현충탑에 분향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1.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4.19 혁명 기념일을 맞아 참배했다. 4.10 총선 패배에 따른 인적 쇄신 등을 고심하고 있는 윤 대통령이 외부 공개 일정을 자제하고 있지만 4.19 묘지 방문은 필요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이 이날 오전 서울 수유동 국립4·19민주묘지를 찾았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강정애 국가보훈부장관, 4·19혁명 단체 관계자들과 함께 4·19기념탑으로 이동했다. 이어 윤 대통령은 윤우용 국립4·19민주묘지 소장의 안내에 따라 헌화와 분향을 마친 뒤 묵념을 올리는 것으로 참배를 마쳤다.


대통령실은 "자유민주주의를 위해 헌신한 4·19민주 영령들의 명복을 빌고 혁명으로 지켜낸 자유민주주의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다짐하며 4·19혁명의 의미를 되새겼다"고 밝혔다.

이날 참배에는 오경섭 4·19민주혁명회장, 정중섭 4·19혁명희생자유족회장, 박훈 4·19혁명공로자회장, 정용상 사단법인 4월회 회장, 김기병 4·19공법단체총연합회 의장 등이 참석했다. 대통령실에서는 이관섭 비서실장, 성태윤 정책실장, 장호진 국가안보실장,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 인성환 국가안보실 제2차장, 왕윤종 국가안보실 제3차장 등이 참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기대·불안' 섞인 1기 신도시…정비물량 '만족'·평가 기준 '글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