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42.5도 폭염 소식 전하다…인도 여성 앵커 '졸도'

머니투데이
  • 양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581
  • 2024.04.23 06:21
  • 글자크기조절
인도에 폭염이 계속되는 가운데 생방송 뉴스 도중 여성 앵커가 졸도하는 일이 있었다. /사진=타임스오브인디아 보도화면 캡처
인도에 폭염이 계속되는 가운데 생방송 뉴스 도중 여성 앵커가 졸도하는 일이 있었다.

23일 타임스오브인디아를 비롯한 인도 매체에 따르면 최근 서벵골주의 한 뉴스 앵커는 생방송 뉴스를 진행하던 중 갑자기 정신을 잃고 쓰러졌다.


이 앵커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시 상황을 전했다. 그는 "생방송 뉴스를 하던 중 급격히 혈압이 떨어졌고 나머지 4개의 뉴스를 끝낼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며 "어떻게든 2개의 뉴스를 마쳤는데 폭염에 대한 소식을 전하는 동안 텔레프롬프터가 희미해졌고 그대로 의식을 잃었다"고 했다.

영상을 보면 이 앵커는 불편해 보이는 모습으로 방향감각을 잃은 채 카메라 앞에 간신히 서있는 것으로 보인다. 안간힘을 써서 뉴스를 진행했지만 서서히 말끝이 흐려지는 증세를 보였다.

그는 생방송 중이라 물을 마시지 못한 상태였고 평소에도 뉴스를 진행하며 물을 마시지 않지만 이 날은 유독 더워 스태프에게 물 좀 달라고 손짓했다고 한다. 그러나 때가 늦어 물을 마시기 전에 쓰러졌다.


이날 해당 지역의 최고 기온은 42.5도에 달했고 근래 낮 기온이 계속해서 40도를 넘는 등 폭염이 이어졌다. 인도는 4월부터 여름이 시작된다. 폭염이 극심해 일부 학교에서는 초여름 방학을 지정하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갈수록 최악 국회… "용산 vs 여의도 비토크라시 끊어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