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무게만 27㎏…수십년 모은 10원짜리 자루째 기부한 익명 천사

머니투데이
  • 양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25 05:34
  • 글자크기조절
강원 동해에서 익명의 기부자가 수십년간 모은 동전을 자루째로 기탁해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더했다. 10원짜리 6600여개가 담긴 자루에 든 돈은 총 6만6440원으로 무게만 27㎏에 달했다. /사진=뉴스1(동해시 제공)
익명의 기부자가 수십년간 모은 동전을 자루째로 기탁해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더했다.

25일 강원 동해시에 따르면 최근 송정동 주민센터에 10원짜리 6600여개가 담긴 자루가 기탁됐다. 총 6만6440원으로 무게만 27㎏에 달했다.


익명의 기부자는 수십년간 모은 동전을 모았다면서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되고 싶다.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 부탁한다"고 했다.

이 성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지역 저소득 세대에 전달된다.

홍일표 송정동장은 "온정을 베풀어주신 익명의 기부자에게 감사드린다"며 "기부자의 한푼 두푼 모은 정성과 뜻을 받아 어렵고 힘든 이웃을 위해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완벽주의' 전영현 등판… 삼전 반도체 수장 교체 배경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