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나훈아 '김정은 돼지' 발언에 악플 900개…전여옥 "틀린 말 있나요?"

머니투데이
  • 박상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51,963
  • 2024.04.30 06:23
  • 글자크기조절
가수 나훈아가 '김정은 돼지' 발언을 한 것에 대해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두둔하고 나섰다./사진=뉴스1(사진제공=예아라)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가수 나훈아의 '김정은 돼지' 발언에 문제가 없다며 두둔하고 나섰다.

지난 29일 전 전 의원은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나훈아에게 쏟아진 댓글 폭탄 900개'라는 제목의 게시물을 올렸다.


전 전 의원은 "가수 나훈아가 은퇴를 앞두고 끝까지 나라를 걱정했다"며 그가 무대에서 한 발언들을 소개했다

글에 따르면 나훈아는 '북쪽은 이상한 집단이지 나라가 아니다', '김정은이라는 돼지는 사람들이 굶어 죽거나 말거나 살이 쪘다', '북쪽에서 치고 싶어도 칠 수 없을 만큼 강해져야 한다' 등 발언을 했다.

전 전 의원은 "나훈아는 틀린 말을 하나도 한 게 없다"며 "그런데 김정은을 지지하는 어이없는 댓글 900개가 한 기사에 달려 있더라"며 황당한 심정을 전했다.


김정은을 지지하는 댓글 중에는 '비겁하게 가만히 있는 정은이를 욕하냐?', '노래만 하세요', '정은이가 마음먹으면 쥐도 새도 모르게 날릴 수 있다. 조심해라. 까불지 말고' 등 내용이 담겨 있었다.

전 전 의원은 "김정은 욕하면 벌떼같이 일어나는 사람들은 북한 가서 살지 왜 한국에 살는지 모르겠다"며 "5년 동안 주적을 북한이라고 말하지 못해 생긴 결과"라며 글을 마쳤다. 해당 게시물엔 좋아요 530개가 달렸다.

해당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테스형. 세상이 왜 이래", "도대체 우리나라에 김정은 옹호 댓글이 왜 이리 많은 건가요", "소신 발언하신 나훈아님 진정한 애국자시고 가왕입니다' 등 반응을 보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냉동김밥 수출" 호재 터진 사조그룹주...상한가 말아올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