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스낵 장전 완료...크라운, 해태 이어 아산 신공장 완공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01 10:43
  • 글자크기조절
4월30일 크라운제과 新아산공장 준공을 기념해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좌측에서 7번째)과 윤석빈 크라운제과 대표이사(좌측에서 10번째), 강훈식 국회의원(좌측에서 6번째), 박경귀 아산시장(좌측에서 9번째)이 테이프 커팅 행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크라운제과
크라운제과 新아산공장의 전경
크라운해태그룹이 2년 전 해태제과에 이어 크라운제과 (10,900원 ▼50 -0.46%)의 신공장을 아산에 완공하고 수출 교두보를 완성했다. 평택항을 활용해 본격적인 해외 진출을 모색할 것으로 예상된다.

1일 크라운제과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충청남도 아산시 음봉면에 '신(新)아산공장' 준공식을 갖고 본격 양산에 들어갔다. 크라운 주력 스낵 제품을 생산하는 스낵 전문 생산 공장으로 기존 아산공장을 대체 하는 신규 생산기지다. 최신 생산기술과 물류 자동화 시스템을 적용한 ESG형 친환경 스낵 전문 공장으로 만들었다.


크라운제과가 스낵 공장을 신축한 것은 1988년 이후 36년만이다. 신아산공장은 5만2000㎡(1만6000평) 규모로 토지를 제외하고 684억원이 투입됐다. 기존 공장(2만㎡) 보다 2배 이상 커져 새로운 생산라인의 도입이 가능하다.

신축한 아산공장에서는 '죠리퐁', '콘칲','콘초', '콘치', '카라멜콘과 땅콩', '츄러스' 등을 생산한다. 연간 최대 생산 능력은 2400억원 규모다. 여기에 생산 라인을 수직화해 제품 안전과 효율성까지 높아져 생산경쟁력도 대폭 강화됐다.

신공장은 생산동, 물류동, 지원동으로 나뉜다. 4개층으로 구성된 생산동은 스낵 제품별 생산라인, 3개층의 물류동은 제품 적재와 분류 공간이다. 3개층의 지원동은 크라운제과 전시관과 직원 식당, 사무실 등이 마련됐다. 특히 전시관이 있는 지원동 1층은 약 200평 규모의 개방형 공간으로 계단형 데크로 만든 객석을 갖췄다. 공간 문화 예술 작품 전시나 공연장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지역민들을 위한 열린 공간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신공장은 고효율 변압기를 설치해 에너지 효율성을 대폭 높였을 뿐 아니라 저녹스(NOx, 질소산화물) 친환경 보일러로 탄소 발생량도 기존 대비 절반 수준으로 줄였다. 최신 필터링 설비를 적용해 오염물질을 완벽하게 분리하고 안전한 폐수만 배출한다는 설명이다. 앞으로 공장 지붕에 태양광 발전 설비도 설치할 예정이다.

이전 시설보다 2배 이상 늘어난 물류기지의 활용도도 높인다. 최대 50만 박스의 물류 처리 능력과 10대 출고차량이 동시 접안하는 규모다. 자동화 시스템을 적용하고 최신 로봇 장비가 도입됐다. 충북 진천공장 생산 제품까지 처리할 수 있어 이커머스 채널까지 담당하는 중부권 스낵 물류의 거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4월30일 크라운제과 新아산공장 준공을 기념해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가운데)과 윤석빈 크라운제과 대표이사(오른쪽), 신입사원 손유리 사원(왼쪽)이 제막식 행사를 하고 있다.
4월30일 크라운제과 新아산공장 준공을 기념해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가운데)과 윤석빈 크라운제과 대표이사(오른쪽), 신입사원 손유리 사원(왼쪽)이 제막식 행사를 하고 있다.
크라운제과 신공장 완공으로 2022년 7월에 완공한 해태제과 아산공장(1만4000㎡, 약 4300평)과 더불어 본격적인 수출 교두보가 마련됐다는 평가다. 아산은 행정구역상 내륙에 입지해 있지만 인근에 평택항이 위치해 있어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진기지로 활용할 수 있다. 두 공장이 위치한 아산 제2테크노밸리에서 평택항까지는 직선거리로 약 20km, 차량으로 30분 거리다.

크라운해태는 수출 제품 전체를 국내에서 생산하고 있는데 수출 비중의 약 20%가 중국이다. 동남아시아 등 다른 해외 시장확대 개척에도 용이하다. 크라운해태가 아산의 두 공장을 통해 생산할 수 있는 제품은 연간 약 5000억원 규모다.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크라운제과만의 특화된 노하우에 최신 기술력이 결합된 최첨단 스낵전문공장이 완공돼 뜻 깊고 기쁘다"며 "한국을 넘어 전세계 시장을 향해 힘찬 비상을 시작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준공식에는 윤 회장을 비롯해 윤석빈 크라운제과 대표이사와 강훈식 국회의원, 박경귀 아산시장 등 내외귀빈 200여명이 참석해 공장 준공을 축하했다.

4월30일 크라운제과 新아산공장 준공을 기념해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좌측에서 7번째)과 윤석빈 크라운제과 대표이사(좌측에서 10번째), 강훈식 국회의원(좌측에서 6번째), 박경귀 아산시장(좌측에서 9번째)이 테이프 커팅 행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크라운제과
4월30일 크라운제과 新아산공장 준공을 기념해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좌측에서 7번째)과 윤석빈 크라운제과 대표이사(좌측에서 10번째), 강훈식 국회의원(좌측에서 6번째), 박경귀 아산시장(좌측에서 9번째)이 테이프 커팅 행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크라운제과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급 떼서 자사주 모으던 은행원들…"지금 팔래" 인출 몰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