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효성중공업, '100% 수소엔진발전기' 가동…탄소배출 '제로'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09 09:33
  • 글자크기조절
효성중공업이 지난 4월부터 울산 효성화학 용연공장에서 가동중인 수소 엔진 발전기.
효성중공업은 지난달 중순부터 울산시 효성화학 용연2공장에 설치한 1MW(메가와트) 수소엔진발전기의 본격 가동을 시작했다고 9일 밝혔다.

효성중공업의 수소엔진발전기는 '100% 수소'로만 발전이 가능한 제품이다. 효성중공업은 이같은 제품을 상용화 한 것은 전 세계에서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그동안 국내외 기업들이 천연가스, 석탄 등 다른 연료를 함께 사용하는 '수소 혼소 발전기'를 개발한 것과 차이가 있다는 것이다.


수소엔진발전기의 경우 발전 시 탄소를 배출하지 않아 이산화탄소 저감에 효과적이다. 1MW의 수소엔진발전기를 가동할 경우 석탄 발전 대비 연간 7000톤의 이산화탄소 저감이 가능하다. 국내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한국가스안전공사와 한국전기안전공사의 안전검사를 올해 통과해 상업운용을 허가 받았다.

우태희 효성중공업 대표이사는 "수소엔진발전기 상용화 성공은 수소충전소 건립 및 운영, 액화수소 공장 건립 등 수소 사업 부문에서 쌓아온 기술력과 노하우를 결집시킨 결과"라며 "발전사를 비롯해 기업들의 지속가능한 사업 환경 구축에 기여하는 한편, 수소 경제 활성화를 리드하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벼락부자 될 줄"… 주가 63% '뚝' 벼락거지 된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