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GS리테일, 1분기 영업이익 739억원...전년比 16.6%↑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09 10:29
  • 글자크기조절

편의점, 홈쇼핑, 슈퍼, 호텔 등 주력 사업 이익 증가...시장 컨센서스 웃돈 실적

GS리테일 1분기 사업 부문별 실적. /자료=GS리테일
GS리테일 (22,050원 ▼100 -0.45%)은 올해 1분기 실적이 매출액 2조8104억원, 영업이익 739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9일 공시했다. 지난해 1분기와 비교해 매출액은 5.1%, 영업이익은 16.6% 각각 증가한 수준이다.

올해 1분기 실적은 시장 컨센서스(매출 2조8100억원, 영업이익 655억원)를 웃도는 호실적이다.


주력 사업에서 고른 실적 개선이 이뤄졌다. 편의점은 263억원, 홈쇼핑은 328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둬 전년동기 대비 각각 15.9%, 3.8% 증가했다. 슈퍼마켓과 호텔의 영업이익도 전년 대비 각각 130.4%, 13.7% 증가한 99억원, 243억원으로 집계됐다.

GS리테일 관계자는 "사업별 차별화 상품과 온오프라인 플랫폼을 연결하는 O4O 전략이 전사적 효율 제고를 위한 내실 다지기와 함께 시너지를 내며 어려운 업황 속에서도 개선된 실적을 이룰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GS리테일 1분기 사업 부문별 실적. /자료=GS리테일
GS리테일 1분기 사업 부문별 실적. /자료=GS리테일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늘부터 서울대 교수 절반 휴진…정부 "손실땐 구상권 청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