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야구장 온 여성에 반해 '돌직구' 고백"…메이저리거 '러브스토리'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992
  • 2024.05.13 19:53
  • 글자크기조절

LA 다저스 투수 글라스노우의 '이색' 야구공 고백 화제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투수 타일러 글라스노우와 그의 여자친구인 성형외과 의사 메건 머피. /사진=타일러 글라스노우 인스타그램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투수 타일러 글라스노우./AFPBBNews=뉴스1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투수로 활약 중인 타일러 글라스노우(31)가 3년 전 야구장에서 여자친구를 만나게 된 러브스토리가 전해졌다.

13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글라스노우가 야구 경기에서 여자친구를 처음으로 만났던 독특한 방법이 공개됐다"고 전했다.


지난 10일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의 경기를 중계하던 중 다저스 아나운서 조 데이비스는 LA 다저스의 투수 글라스노우의 러브스토리를 언급했다.

글라스노우는 2021년 탬파베이 레이스 소속 시절, 지금의 여자친구인 성형외과 의사 메건 머피를 만나게 됐다.

당시 글라스노우는 야구장 멀리서 메건 머피를 발견하고는 팀 사진 작가에게 카메라로 그를 찍어 확대해달라고 부탁했다. 사진을 통해 머피의 모습을 제대로 확인한 글라스노우는 그가 귀여워보인다고 생각했고, 곧장 어필에 나섰다.


글라스노우는 야구공을 가져와서는 자신의 전화번호를 적고 머피에게 던져주며 '문자해요'라고 말했다. 그리고 머피는 다음 경기에 와서는 자신의 연락처를 적은 공을 다시 글라스노우에게 건네며 '아뇨, 당신이 연락해요'라고 받아쳤다.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투수 타일러 글라스노우와 그의 여자친구인 성형외과 의사 메건 머피. /AFPBBNews=뉴스1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투수 타일러 글라스노우와 그의 여자친구인 성형외과 의사 메건 머피. /AFPBBNews=뉴스1

이후 글라스나우는 머피에게 연락했고, 두 사람은 교제를 시작했다.

글라스나우는 과거 '크리스 로즈'의 팟캐스트에 출연해 자신의 러브스토리를 전하며 "머피는 내가 야구장에서 연락처를 적어준 첫 번째 여자가 본인이라는 걸 믿지 않는다"고 토로했다.

또한 그는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그녀를 진짜 만나게 됐다. 정말 대단한 일"이라며 여자친구 머피에 대해 "성격이 좋고, 여행을 좋아하고 정말 재미있는 친구"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투수 타일러 글라스노우와 그의 여자친구인 성형외과 의사 메건 머피. /사진=타일러 글라스노우 인스타그램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투수 타일러 글라스노우와 그의 여자친구인 성형외과 의사 메건 머피. /사진=타일러 글라스노우 인스타그램

이색적인 '야구공' 고백으로 연인이 된 두 사람은 도미니카공화국, 산타바바라 등 여러 곳을 함께 여행도 다니며 사랑을 더욱 키워가고 있다.

타일러 글라스노우는 피츠버그와 탬파베이를 거친 뒤 지난해 LA다저스로 영입된 오른손 투수다. 203㎝의 장신의 글라스노우는 시속 150㎞ 후반대 패스트볼과 낙차 큰 변화구로 사실상 다저스 1선발로 시즌 9경기에 선발 등판, 6승1패 평균자책 2.53을 기록하며 활약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절반이나 남아 생산라인 세웠다…재고 쌓인 전기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