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딸 15주기 준비하다 발 헛디뎌…작고배우 장진영 부친 별세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9,709
  • 2024.05.17 17:57
  • 글자크기조절
고(故) 배우 장진영(왼쪽)과 그의 부친 장길남 이사장./사진=머니투데이 DB, 우석대학교 유튜브 영상
고 장진영의 아버지인 계암장학회 장길남 이사장이 별세했다. 향년 89세.

17일 뉴스1에 따르면 장길남 이사장은 지난 16일 전북 임실군 운암면 '장진영 기념관'을 다녀오던 길에 발을 헛디뎌 변을 당했다. 고인은 오는 9월 딸 장진영의 15주기 행사를 준비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은 '어려운 학생들을 돕고 싶다'는 장진영의 뜻을 기리기 위해 2010년 3월 사재 11억원을 출연, 장진영의 호 '계암'에서 딴 '계암장학회'를 설립했다. 이후 매년 전북 지역의 대학과 중·고교, 지자체 등에 장학금을 기부하며 인재 발굴과 양성 등 장학사업에 헌신해 왔다.

고인은 지난 1월 "살아생전 간절히 원했던 딸의 뜻이 전달됐으면 한다"며 우석대학교에 장학금으로 사재 5억원을 출연하기도 했다.

장진영은 1993년 미스코리아 충남 진으로 뽑힌 뒤 모델 활동을 하다 1997년 KBS 드라마 '내 안의 천사'로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국화꽃 향기' '싱글즈' '연애 그 참을 수 없는 가벼움' 등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으나 2008년 위암 진단을 받은 후 투병을 이어가다 2009년 9월 세상을 떠났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벼락부자 될 줄"… 주가 63% '뚝' 벼락거지 된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