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선우은숙 "면목 없다" 방송 은퇴 언급…'이혼' 유영재가 남긴 상처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57,504
  • 2024.05.20 14:50
  • 글자크기조절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46년차 배우 선우은숙(65)이 전남편 유영재(61)와 이혼 이후 배우 생활을 그만둘 생각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46년차 배우 선우은숙(65)이 전남편 유영재(61)와 이혼 이후 배우 생활을 그만둘 생각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자 겸 유튜버 안진용은 지난 17일 올린 영상에서 선우은숙 최측근을 인용해 이 같이 알렸다.


이에 따르면 선우은숙은 MBN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에서 하차하는 것을 끝으로 연예계를 은퇴하겠다는 뜻을 일부 지인에게 밝혔다. 그는 또 9일 진행된 '동치미' 마지막 녹화에서도 은퇴를 직접 언급했다고 안진용은 전했다.

한 지인은 "선우은숙이 은퇴까지 고려하고 있다. 이번 일로 인해 본인도 너무 지치고 주변 사람들을 너무 힘들게 한 것 같아 면목이 없다고 했다"며 "그래서 아예 연예 활동을 중단하는 게 맞는 게 아닌가 생각까지 했다더라"라고 설명했다.

선우은숙의 법률대리인 노종언 변호사(법무법인 존재)도 "이번 사태로 심적인 상처를 굉장히 크게 받아 그냥 방송가를 은퇴하실 것까지 고려하셨다"고 했다.


다만 "주변의 만류로 일단 잠정적으로 '동치미'를 하차하고 좀 쉬기로 하고 건강을 회복하는 방향으로 일단 결정했다"고 부연했다. 선우은숙은 이혼 전까지 드라마를 비롯해 다수의 홈쇼핑 방송 출연이 예정돼 있었다고 한다. 다만 유영재와 이혼으로 모든 활동이 무산된 상태다.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선우은숙은 2022년 10월 유영재와 결혼했다. 둘은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신혼 생활을 공개하는 등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여줬지만, 결혼 1년6개월 만인 지난달 5일 돌연 이혼했다.

선우은숙은 당초 유영재와 성격 차이로 이혼했다고 알렸는데, 이혼 보름 만에 유영재가 자신의 친언니를 5차례 이상 강제 추행한 사실을 알게 돼 이혼을 결심했다고 폭로했다.

선우은숙 측은 같은 달 20일 유영재를 강제 추행으로 고소하고, 이와 별개로 혼인 취소 소송도 제기했다.

선우은숙의 법률대리인 노종언 변호사(법무법인 존재)는 선우은숙이 유영재가 재혼 전 사실혼 관계 여성이 있던 것을 뒤늦게 알았다며 "판례는 사실혼 관계를 숨기고 결혼한 사안에 대해 '피고의 사실혼 전력은 원고가 피고와의 혼인 의사를 결정함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요소'로 보아 혼인 취소를 인정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냉동김밥'에 불타는 투심…리콜 이슈에도 K-푸드 '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