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반도체 45%↑" 20일 만에 수출 1.5% 증가...8개월째 플러스?

머니투데이
  • 세종=유재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1 10:31
  • 글자크기조절
(평택=뉴스1) 김영운 기자 = 9일 경기 평택항 수출 야적장에 컨테이너들이 쌓여있다. 2024.5.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평택=뉴스1) 김영운 기자
이달 들어 20일 동안 수출이 전년동기 대비 1%대 증가했다. 같은 기간 수입은 10% 가량 줄었다. 해당 기간의 무역수지는 3억달러 수준 적자다.

특히 반도체 수출이 45% 수준 급증하면서 수출 증가세를 이끌었다. 이외 석유제품·선박 등 수출 호조에도 힘입었다. 이런 추세라면 8개월 연속 플러스(+)를 이어갈 공산이 크다.


관세청이 21일 발표한 '5월 1일 ~ 5월 20일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수출은 327억4900만달러로 전년동기 대비 1.5%(4억8000만달러) 늘었다. 수입은 330억5300만달러로 9.8%(35억9000만달러) 줄었다.

이에 따라 해당 기간의 무역수지는 3억4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이달 말까지 수출 증가세를 이어간다면 월간 수출은 지난해 10월(5.0%) 증가 전환 이후 8개월 연속 늘게 된다. 4월 수출은 13.8% 늘어난 562억6200만달러(확정치 기준)였다.


최근 수출 흐름 가운데 긍정적인 부분은 반도체다. 지난달 반도체 수출은 작년 같은 달과 비교해 54.5% 증가했다. 6개월 연속 증가세다.

이달 들어서도 비슷한 흐름이다. 지난 1~20일 기간 품목별 수출을 보면 전년동기 대비 △반도체가 45.5% 늘었다. 반도체의 전체 수출 비중은 18.9%다. 전년동기 대비 5.7%포인트(p) 오른 수준이다. 이어 석유제품(1.9%), 선박(155.8%) 등에서 증가했다.

반면 △승용차(-4.2%) △무선통신기기(-9.0%) 등에선 감소했다.

국가별 수출을 보면 △중국(1.3%) △미국(6.3%) △베트남(10.5%) 등에서 증가했다. 반면 △유럽연합(-11.8%) △일본(-4.8%) 등에선 감소했다.

수입의 경우 전년동기 대비 △반도체(7.0%) △석유제품(15.1%) 등에선 증가했지만 △원유(-4.2%) △가스(-7.1%) △기계류(-21.1%) 등에선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미국(1.1%) △대만(22.1%) 등에선 증가했지만 △중국(-8.3%) △유럽연합(-14.1%) △일본(-9.5%) 등에선 감소했다.

올해 들어 누적 수출은 2527억1900만달러, 수입은 2424억8800만달러다. 전년동기 대비 수출은 8.5% 증가했지만 수입은 7.7% 감소했다. 누적 무역수지는 102억3100만달러 흑자다.

한편 한국무역협회는 △올해 수출을 전년 대비 7.9% 증가한 6800억달러 △수입은 3.3% 증가한 6660억달러 △무역수지 140억달러 흑자를 전망했다. 정부의 수출 목표치는 전년 대비 10.6% 늘어난 7000억달러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냉동김밥 수출" 호재 터진 사조그룹주...상한가 말아올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