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에코프로머티, 대규모 블록딜 소식에 10%대 급락세

머니투데이
  • 박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1 09:26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에코프로머티리얼즈 본사 전경. /사진제공=에코프로머티리얼즈
에코프로머티 (112,200원 ▼21,300 -15.96%)가 2000억원대 시간외대량매매(블록딜) 소식에 장 초반 10%대 급락세다.

21일 오전 9시23분 기준으로 유가증권시장에서 에코프로머티는 전일 대비 1만600원(10.29%) 내린 9만2400원을 나타낸다. 이날 장 초반에는 12%대까지 빠지기도 했다.


이날 주가 약세는 2대 주주인 블루런벤처스(BRV)가 지분 일부를 블록딜 방식으로 매각했다는 소식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블루런벤처스는 전날 장 마감 후 블록딜 방식으로 1억5000만달러(약 2044억8000만원) 규모의 에코프로머티리얼즈 지분을 매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격은 주당 9만3000원으로 전날 종가(10만3000원) 대비 9.7% 할인율이 적용됐다.

그동안 에코프로머티는 오버행(잠재적 매도 물량) 우려에 시달렸다. 전체 상장주식 중 32.59%(2248만2253주)의 보호예수가 지난 17일 풀릴 것이라고 알려져서다. 이차전지 관련주에 대한 투자 심리가 악화된 상황에서 높은 할인율로 블록딜이 진행되면 주가 하락을 피할 수 없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국 연봉 더 높은데…일 잘하는 베트남인들 "일본 갈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