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셀론텍, LG화학과 카티졸 공동 마케팅…골관절염 시장 확대 가속화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1 14:12
  • 글자크기조절
(위 왼쪽부터) 카티졸 엑티브'와 '카티졸 프라임', (아래 왼쪽부터) '라제안 밸런스'와 '라제안 클래식' /사진제공=셀론텍
에쓰씨엔지니어링 (1,611원 ▲2 +0.12%)의 자회사 셀론텍이 관절강내주사 '카티졸(CartiZol)'의 국내 유통망 강화로 공격적인 시장 확대에 나선다.

재생의료 전문 바이오기업 셀론텍은 국내 관절강내주사 시장 선두 기업인 LG화학과 카티졸에 대한 공동 마케팅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양사는 국내 골관절염 치료제 시장에서 카티졸 판매 확대를 위해 협력한다. 셀론텍은 카티졸 4가지 치료옵션 중 '카티졸 엑티브(3회 제형)'와 '카티졸 프라임(5회 제형)'을 LG화학에 우선 공급할 예정이다. LG화학은 공급받은 카티졸을 새로운 제품명 '라제안 밸런스(3회 제형)'와 '라제안 클래식(5회 제형)'으로 발매해 본격적인 영업·마케팅에 돌입할 계획이다.

LG화학은 이달 라제안 시리즈 판매에 앞서 국내 수요처에 대한 사전 마케팅(Pre-Marketing)을 마친 상태다. LG화학은 1997년부터 '히루안주', '히루안플러스주', '시노비안주' 등 다양한 골관절염 치료제를 지속적으로 개발 및 출시해 전국적으로 탄탄한 유통망을 확보하고 있다. 이번 라제안 도입을 통한 치료옵션 강화로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카티졸은 셀론텍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콜라겐 관절강내주사다. 바이오콜라겐을 관절강 내 주입해 손상된 관절연골을 보충함으로써 기존 제품과 달리 통증 완화에 그치지 않고 관절연골의 자연치유 과정을 돕는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췄다. 셀론텍이 독자 개발한 바이오콜라겐은 미국 식품의약청(FDA) 원료의약품집(DMF)에 등재된 의료용 콜라겐으로 관절연골 조직의 표면층(연골막)을 구성하는 주성분 자체다.


형진우 셀론텍 대표는 "이번 공동 마케팅으로 셀론텍의 카티졸 제품 경쟁력과 LG화학의 골관절염 시장 내 확고한 병의원 네트워크 및 영업·마케팅 역량이 강력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시장 상황에 따라 카티졸의 나머지 치료옵션도 LG화학을 통해 국내 공급이 확대될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이어 "국내뿐만 아니라 현재 추진 중인 글로벌 성과 창출에도 더욱 속도를 내 카티졸 가치를 극대화하겠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냉동김밥 수출" 호재 터진 사조그룹주...상한가 말아올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