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49세' 우희진 "결혼? 해도 되고 안 해도 돼…얼굴 본다"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6,371
  • 2024.05.22 04:30
  • 글자크기조절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
배우 우희진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
배우 우희진이 결혼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예능 '신발 벗고 돌싱포맨'('돌싱포맨')에는 배우 예지원, 양정아, 우희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우희진은 이상형을 묻는 말에 "저는 제가 좋아해야 하는 스타일"이라며 "얼굴을 안 보는 줄 알았는데 보더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

이어 MC들은 "우희진의 결혼 세포가 잠들어있다던데"라고 질문했다. 이에 우희진은 "(결혼은) 해도 되고 안 해도 된다"고 털어놨다.

이어 "지금이 좋다. 혼자 잘 논다. 집에 있으면 하루가 금방 간다. 혼자 있을 때의 평안한 감정 상태가 좋다. 꽃을 좋아하는데, 꽃에 물도 갈아주고 이것저것 집안일하고 먹고 싶은 것 차려 먹고 평화롭게 즐기는(일상이 좋다)"이라고 말했다.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

심지어 그는 술을 안 마신 지도 10년 정도 됐다고. 이에 탁재훈은 "수영 가냐"고 물었고, 우희진이 "다녔었다"고 하자 "우리 엄마 루틴인데?"라고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희진은 1975년생으로, 1988년 MBC 드라마 '조선왕조 오백년'을 통해 데뷔했다. 이후 시트콤 '남자셋 여자셋', 드라마 '인어 아가씨', '인생은 아름다워' 등에 출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분유 '새벽배송' 사라지나…"이대론 로켓배송 못해" 쿠팡 반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