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SK텔레콤, AI 산업 성장의 수혜주 전망-하나증권

머니투데이
  • 천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2 07:57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 SK텔레콤이 생성형 AI를 기반으로 골프 중계 해설 및 영상 콘텐츠 등을 제공하는 ‘에이닷 골프’ 서비스를 오는 16~19일 열리는 ‘SK텔레콤 오픈 2024’ 대회부터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또한 이번 ‘SK텔레콤 오픈 2024’가 열리는 제주 핀크스 GC 16~18번 홀을 ‘에이닷 코너’로 지정하고, 출전선수 144명 전원의 경기 장면을 별도 중계해 참가 선수 전체 AI 하이라이트 영상을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제공) 2024.5.13/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사진=(서울=뉴스1)
하나증권은 다양한 AI(인공지능) 사업을 시도하는 SK텔레콤 (52,200원 ▲1,000 +1.95%)이 진정한 AI 관련 수혜주로 자리매김할 수 있다고 22일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7만원을 유지했다.

김홍식 하나증권 연구원은 "SK텔레콤이 통신 AI 분야 주도권 쟁탈전 및 표준화에서 유리한 고지를 확보하고 있다"며 "10년 전부터 AI 스피커 누구(NUGU)를 통해 AI 국내 대중화를 이끌었고 최근에는 에이닷을 통해 AI 서비스 진화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SK텔레콤은 고가 요금제 무료 제공을 통한 요금제 업셀링 유도, 패키지 요금제 옵션 형태 제공, 단일 AI 요금제 도입, T맵·미디어와의 사업 제휴로 수익 창출에 나설 전망"이라며 과금과 서비스 매출액 창출 문제도 해결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SK텔레콤이 진정한 AI 수혜주로 자리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AI 관련주에 대한 관심이 높지만, 직접적인 서비스 제공 업체는 국내에 없고 AI 부품이나 일부 AI를 활용한 서비스 업체들이 관련주로 부상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며 "내년에 SK텔레콤이 유료화된 요금 체계를 갖추고 각종 통신·미디어·커머스와 결합한 형태로 AI 서비스를 제공하면 SK텔레콤을 AI 관련주로 봐도 될 것 같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절반이나 남아 생산라인 세웠다…재고 쌓인 전기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