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가격은 그대로"…벤츠, EQA·EQB로 국내 전기차시장 공략

머니투데이
  • 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2 16:00
  • 글자크기조절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킬리안 텔렌(Kilian Thelen) 부사장(왼쪽)과 마티아스 바이틀(Mathias Vaitl) 대표이사 사장 지난 21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한 '더 뉴 EQA·EQB 출시 행사’에서 '더 뉴 EQA'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더 뉴 EQA, EQB_AMG 라인.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전기 SUV(다목적스포츠차) '더 뉴 EQA'와 '더 뉴 EQB'를 공식 출시한다. 두 차량 모두 출시 이후 첫 부분변경 모델이다. 디자인 변화, 주행 편의성을 높인 옵션 사양, 디지털·편의 기능 업그레이드 등으로 상품성이 개선됐지만 가격은 기존 모델과 동일하게 유지해 고객 수요를 확보하겠다는 전략이다.

킬리안 텔렌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부사장은 22일 오전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한 '더 뉴 EQA·EQB 출시 행사'에서 벤츠 전기차 성장에 크게 기여한 EQA와 EQB가 디자인, 주행 효율성과 편의기능을 강화해 더욱 매력적인 엔트리 전기차로 새롭게 돌아왔다"며 "두 차량 모두 국내 고객들의 높은 기준을 충족시키고 전기차 시장에서 브랜드 입지를 다지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두 모델은 벤츠의 한국시장 전기차 판매에서 주축이 되는 차량이다. 카이즈유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지난해 벤츠 전체 전기차 등록대수 9182대 중 EQA가 1700대, EQB가 2065대로 전체 판매량의 41%를 차지했다. EQA는 2021년 국내 첫 공개 이후 약 3년 만에, EQB는 2022년 국내 판매 시작 후 약 2년 만에 부분변경 모델을 선보인다.

외관 디자인은 벤츠 전기차의 패밀리룩을 부각했다. 전면부의 블랙 패널 라디에이터 그릴에 브랜드 내 상위 모델들에 적용된 삼각별 패턴을 더했다. 테일 램프는 모델별로 새롭게 디자인돼 현대적인 느낌을 더했다. 실내에는 터치형 컨트롤 패널이 장착된 최신 스티어링 휠 디자인을 적용해 조작 편의성을 강화했다.

실내에도 전기차의 존재감을 드러내는 요소들이 곳곳에 적용됐다. 10.25인치의 와이드 스크린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터치형 컨트롤 패널이 장착된 최신 스티어링 휠을 장착했다. 알루미늄 소재와 유려한 실내 조명으로 전기차 특유의 미래지향적인 분위기를 살렸다. 특히 더 뉴 EQB는 패밀리 SUV로 넉넉한 공간을 갖췄다. 2열 시트를 접으면 최대 1710L의 적재공간이 확보된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킬리안 텔렌(Kilian Thelen) 부사장(왼쪽)과 마티아스 바이틀(Mathias Vaitl) 대표이사 사장 지난 21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한 '더 뉴 EQA·EQB 출시 행사’에서 '더 뉴 EQA'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킬리안 텔렌(Kilian Thelen) 부사장(왼쪽)과 마티아스 바이틀(Mathias Vaitl) 대표이사 사장 지난 21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한 '더 뉴 EQA·EQB 출시 행사’에서 '더 뉴 EQA'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더 뉴 EQA는 전륜구동 모델로 최고 출력 140㎾와 최대 토크 385Nm을 발휘하며, 65.9㎾h의 리튬 이온 배터리를 탑재해 1회 완충 시 국내 인증 기준 367㎞ 주행이 가능하다. 더 뉴 EQB는 사륜구동 시스템으로 최고 출력 168㎾와 최대 토크 390Nm를 발휘하고 마찬가지로 65.9㎾h의 배터리를 탑재해 1회 충전 시 국내 인증 기준 최대 주행거리는 302km이다. 두 모델 모두 히트 펌프를 포함한 지능형 열관리 시스템이 적용됐다. 액티브 주행거리 모니터링 기능이 새롭게 탑재돼 주행 효율성을 높였다.


이 밖에 센서와 카메라 기술이 향상된 주행보조시스템 드라이빙 어스시턴스 패키지, 직관적인 길 안내를 돕는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편리한 주차를 돕는 360도 카메라가 포함된 주차 패키지 등의 주행 편의 장치들을 기본으로 적용돼 안전한 운전을 돕는다.

디지털 및 편의 기능도 강화됐다. 2세대 MBUX 인포테인먼트가 탑재돼 제로-레이어 인터페이스, 무선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 톨 정산 시스템 등 새로운 디지털 사양이 추가됐다. 특히, 더 뉴 EQA 250 AMG 라인과 더 뉴 EQB 300 4MATIC AMG 라인에는 부메스터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이 기본으로 탑재돼 깊이 있는 음향과 생생한 주행감을 주는 전기차 사운드도 제공된다.

더 뉴 EQA는 'EQA 250 일렉트릭 아트', 'EQA 250 AMG라인'으로 제공되는 가격(부가세포함)은 각각 6790만원, 7360만원이다. 더 뉴 EQB는 'EQB 300 4MATIC 일렉트릭 아트' 7660만원, 'EQB 300 4MATIC AMG라인' 8200만원이다. 고객 인도는 다음달 시작할 예정이다.

텔렌 부사장은 "두 차량 모두 기존 모델과 비교해 외관 디자인에 많은 투자를 했고 내부에도 기술적 요소와 인포테인먼트 등에 향상을 이뤘지만 가격 수준은 동등하게 유지해 고객에게 더욱 매력적으로 다가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에 기대 걸어본다" 2800선 안착 노리는 코스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