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현대차·기아, 지난달 유럽서 9만1361대 판매…전년比 1.8%↑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3 08:15
  • 글자크기조절
현대자동차가 지난해 출시한 준중형 SUV ‘더 뉴 투싼’의 모습/사진= 뉴스1
현대자동차그룹의 지난달 유럽 판매량이 전년보다 늘었다.

22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은 지난달 유럽에서 9만1361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1.8% 신장했다.


현대차는 4만6618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17.6% 증가했고 기아의 판매량이 4만4743대로 전년 동기보다 10.6% 감소했다.

지난달 유럽 전체 시장 규모는 108만913대로 전년 동기 대비 12% 커졌다. 현대차가 유럽 평균이 넘는 성장률을 보여준 반면 기아는 판매량이 역신장했다.

이에 따라 현대차그룹의 점유율도 전년 동기 대비 0.8%p 줄어든 8.5%를 나타냈다. 현대차가 4.3%로 0.2%p 늘었고 기아가 4.1%로 1%p 줄었다.


구체적인 판매량은 현대차 기준 투싼 9669대(HEV 4289대, 일반 4153대, PHEV 1227대), 코나 7436대(HEV 3450대, EV 2391대, 일반 1590대, N 5대), i20 6058대(일반 5496대, N 562대) 등이었다.

기아는 스포티지가 1만2025대 판매됐고 씨드 9644대(일반 7011대, CUV 2633대). 니로 6390대(HEV, PHEV 4009대, EV 2381대) 판매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국 연봉 더 높은데…일 잘하는 베트남인들 "일본 갈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