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아이엠, 퀀티넘 기술이사 고문으로 영입…기술 이전 추진 준비

머니투데이
  • 박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3 14:00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아이엠
코스닥 상장사 아이엠 (7,070원 ▲170 +2.46%)이 기술이전 추진을 위해 수레시 벤카타라얄루(Suresh Venkatarayalu) 퀀티넘 기술이사를 고문으로 영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아이엠은 미국 양자컴퓨터 기술의 대부격인 '퀀티넘'(Quantinuum)의 양자IP 기술의 일부 이전을 위해 창업멤버인 벤카타라얄루 이사를 고문으로 위촉했다고 설명했다.


1970년생인 벤카타라얄루 고문은 인도 바라타디산 대학에서 컴퓨터 공학 학사 학위를 받은 뒤 인도 경영대학원(IIMA)에서 이그제큐티브 MBA를 수료했다. 2010년부터 2018년까지 미국 대표 기술기업 IBM에서, 2018년부터 현재까지 퀀티넘 기술이사로 근무했다.

퀀티넘은 양자컴퓨터와 첨단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개발하는 스타트업이다. 2021년 미국 우주항공 기업 하니웰의 퀀텀 솔루션과 캠브리지의 퀀텀 컴퓨팅이 합병하면서 출범했다. 현재 H2라는 이름의 양자 컴퓨터를 통해 고객사들에게 양자 솔루션을 제공한다.

아이엠이 지분 100%를 보유한 자회사인 아이엠첨단소재는 최근 퀀텀포트와 신규 사업을 모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에 기대 걸어본다" 2800선 안착 노리는 코스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