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신영증권-동아대병원, 유산기부 신탁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 천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3 17:03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신영증권
신영증권은 동아대병원(동아대학교의료원)과 기부문화 확산을 위한 유산기부 신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신영증권 APEX 프라이빗클럽 해운대에서 진행됐다.

양측은 우리 사회의 기부 진작을 위해 유산기부 신탁이 적극적으로 활용돼야 한다는 점에 공감하고 이를 위해 계획기부자 발굴, 연계, 유산기부 신탁 홍보에 협력하기로 했다.


유산기부 신탁은 기부자와 신탁회사가 기부를 목적으로 체결하는 계약이다. 신탁계약이 체결되면 기부자 명의의 재산이 신탁회사 명의로 이전되고, 기부자가 사망하면 기부단체 명의로 재산이 안전하고 신속하게 이전 기부된다. 계약 체결 이후에도 생전에 재산을 직접 관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희망하는 경우 사후에도 신탁회사를 통해 재산을 관리받고 운용하며 기부를 이어갈 수 있다.

신영증권은 법정상속인과의 분쟁 가능성을 낮추면서도 상속세 및 증여세를 절감하는 구조의 유산기부 신탁 설계 지원과 부동산자산에 대한 기부 처리 지원 등 동아대병원 기부자들을 위한 서비스의 일환으로 다양한 맞춤형 자산승계 컨설팅도 제공할 예정이다.

황성엽 신영증권 대표이사는 "사회봉사와 기부의 가장 효과적인 수단은 유산기부 신탁"이라며 "실제 미국, 호주 등에서도 유산기부 신탁이 도입되며 대학 기부금이 40% 가까이 증가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협약을 계기로 우리나라에도 이 같은 기부문화가 정착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안희배 동아대병원 병원장은 "기부와 나눔은 가장 값지고 선한 실천이며, 신뢰·봉사·인간애를 중시하는 동아대병원의 이념과 상통한다"며 "이번 협약으로 신영증권과 협력해 기부를 계획하거나 고민 중인 분들께 전문적인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며 유산기부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기관·개인 조건 동일하게…"내년 3월까지 공매도 금지 연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