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산타가 열무 두 포대 놓고 갔습니다"…감사 전한 식당

머니투데이
  • 박상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4 08:05
  • 글자크기조절
이름모를 손님이 A씨가 운영하는 식당에 열무 2포대를 놓고 갔다는 사연이 공개됐다./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이름모를 손님이 A씨가 운영하는 식당에 열무 2포대를 놓고 갔다는 사연이 공개됐다./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한 식당 주인이 재료로 쓰라며 열무 2포대를 놓고 간 이름 모를 손님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24일 한 온라인커뮤니티에는 '마감 후 퇴근하는데 산타가 오셨다 갔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식당을 운영한다는 A씨는 평소처럼 하루 영업을 마무리한 뒤 퇴근하려고 가게에 나왔다. 그러던 그의 눈에 들어온 건 가게 문 앞에 놓인 포대 2자루였다.

그는 "이건 뭐지? 싶어 포대를 풀어보니 열무가 들어있었다"며 "메뉴 중에 열무국수가 있는데 그걸 아는 손님이 준 거 같다"고 설명했다.

안 그래도 야채값이 올라 부담을 느끼던 A씨. 그는 "식당 일을 바쁘게 하다 보니 두고 간지도 모르고 있었다"며 "맛있게 김치 담아 손님들에게 제공하겠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국소비자원참가격에 따르면 이날 전국 열무 1㎏ 평균 가격은 2850원으로, 1년 전인 2648원보다 202원 올랐다.

야채값 상승은 통계청이 발표한 '4월 소비자물가 동향'에도 드러난다. 자료에 따르면 신선식품 지수는 전년 같은 달 대비 19.1% 올랐다. 이 중 신선 채소는 전년 같은 달 대비 12.9% 올랐다.

해당 글을 본 누리꾼들은 "아주 좋네요", "사장님이 만들어주실 열무김치 생각하니 벌써 맛있습니다", "오늘도 수고하셨네요" 등 반응을 보였다.
이름모를 손님이 A씨가 운영하는 식당에 열무 2포대를 놓고 갔다는 사연이 공개됐다./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이름모를 손님이 A씨가 운영하는 식당에 열무 2포대를 놓고 갔다는 사연이 공개됐다./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 이어 CJ도? 급식·식자재 부당지원"…공정위 심판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