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맨유 전화 기다릴게요' 英 최대어 의지 대단하네! 그 이유도 명확하다... '꿈의 구단' 복귀 의지→텐 하흐 후임 되나

스타뉴스
  • 박건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5 19:14
  • 글자크기조절
입스위치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승격 포스터.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올해의 지도자 상을 받은 맥케나 감독.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텐 하흐 감독. /AFPBBNews=뉴스1
텐 하흐 감독. /AFPBBNews=뉴스1
영국 무대에서 감독 최고매물로 통하는 키어런 맥케나(38)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사령탑 자리를 원한다. 현지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맥케나 감독은 이미 맨유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

영국 매체 '더 타임스'는 2일(한국시간) "맥케나 감독은 입스위치 타운과 미래를 논의하기 전에 맨유를 기다리고 있다"라며 "맥케나 감독은 어린 시절 맨유의 팬이었다.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과 첼시가 그를 노리고 있지만, 맥케나 감독은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이후 에릭 텐 하흐(54) 감독이 경질되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보도했다.


심지어 맨유도 맥케나 감독 선임에 긍정적이다. 매체는 "맨유는 텐 하흐 감독 경질을 대비해 차기 사령탑 후보 4인을 결정했다"라며 "맥케나 감독도 맨유 차기 지도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맨유는 이미 유력한 후보들의 대리인들에게 연락을 취했다"라고 설명했다.

맥케나 감독 영입 경쟁이 꽤 치열하기 때문이다. '더 타임스'는 "첼시는 마우리시오 포체티노(51) 감독과 결별했다. 포체티노 감독 후임으로 맥케나 감독을 원한다"라며 "두 팀(첼시와 맨유)은 같은 범위에서 차기 감독 선임을 고려 중이다. 맨유가 맥케나 감독 영입을 가속화 한 이유"라고 알렸다.

맥케나 감독.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맥케나 감독.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알렉스 퍼거슨 상을 받은 맥케나(오른쪽) 감독.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알렉스 퍼거슨 상을 받은 맥케나(오른쪽) 감독.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심지어 맥케나 감독은 맨유에 익숙한 인물이다. 조세 무리뉴(61) 전 감독 시절에 코치로 함께했다. 맥케나 감독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맨유 18세 이하(U-18) 팀 감독을 맡았다. 2018년부터 2021년까지는 코치로 활약했다.


맨유에서 지도력을 인정받은 맥케나 감독은 2021년부터 입스위치 지휘봉을 잡았다. 잉글랜드 하부리그의 전설로 불릴 만하다. 맥케나 감독 체제의 입스위치는 두 시즌 만에 EFL 리그원(3부리그)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까지 치고 올라왔다.

입스위치를 잉글랜드 내 최정상 리그까지 이끈 맥케나 감독은 또 다른 도전을 원한다. '더 타임스'에 따르면 맥케나 감독은 본인의 드림클럽인 맨유 합류를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구단과 미래를 논의하기보다 맨유의 연락을 우선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직 소식을 알린 영국 매체. /사진=영국 데일리 메일 갈무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직 소식을 알린 영국 매체. /사진=영국 데일리 메일 갈무리
에릭 텐 하흐 감독. /AFPBBNews=뉴스1
에릭 텐 하흐 감독. /AFPBBNews=뉴스1
와중에 맨유는 텐 하흐 감독 경질을 고려하고 있다. 하필 논의 시기가 맨체스터 시티와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결승전 직전이다. 영국 '가디언'은 24일 보도에서 "맨유는 FA컵 결승전 결과와 상관없이 텐 하흐 감독을 해고하기로 결정했다"라고 조명했다.

이어 매체는 "실제 사례도 있다. 맨유는 2016년 FA컵 우승에도 불구하고 루이스 반 할과 이별을 택했다"라며 "맨유가 맨시티를 꺾어도 텐 하흐 감독은 팀을 떠날 수 있다"라고 전망했다.

짐 래트클리프 경의 이네오스 그룹은 최근 맨유 지분을 인수하며 새로운 물주로 자리 잡았다. 감독을 비롯해 선수단 전면 교체를 꿈꾸고 있다. '가디언'은 "지난 12월 이네오스가 구단의 지분을 인수한 뒤 축구단 운영을 통제하기로 했다"라며 "텐 하흐 감독은 1990년 이후 가장 낮은 순위인 프리미어리그 8위를 기록했다. 전에도 경질 압박을 느끼고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입스위치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승격 포스터.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입스위치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승격 포스터. /사진=입스위치 타운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규 간호사 500명 채용중단…국립·사립대병원 3곳 '비상경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