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IT썰] 팀쿡 "비전프로 덕분"...애플 13년 만에 받은 상 정체는

머니투데이
  • 김승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7 08:00
  • 글자크기조절
애플 '비전 프로'. /사진=뉴시스
애플의 MR(혼합현실)헤드셋 '비전 프로'의 '비전 OS(운영체제)'가 글로벌 최고의 디지털 디자인 상을 수상했다.

26일(현지시간) 폰아레나 등 IT매체에 따르면 비전 OS는 영국의 D&AD(디자인 앤 아트 디렉션 어워드) 디지털 디자인 부문에서 최고 상인 '블랙 펜슬'을 수상했다. D&AD는 세계적 권위의 광고·디자인 분야 시상식이다.


폰아레나는 애플의 블렉 펜슬 수상이 2011년 아이패드 이후 13년 만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팀 쿡이 애플 CEO(최고경영자)로 정식 취임한 후 수상한 첫 번째 블랙 펜슬이라고 강조했다.

팀 쿡 역시 이번 수상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팀 쿡은 지난 25일 자신의 X(옛 트위터)에서 "비전 프로는 디자인 및 엔지니어링 팀의 수년간 혁신으로 만들어졌다"며 "애플 디자인 팀에 이번 수상을 다시 한번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비전 프로는 올해 2월 미국에만 출시된 상태다. 내달 중 한국을 비롯한 독일, 프랑스, 호주, 일본, 싱가포르, 중국 등에도 출시된다. 다만 해외 소비자들의 실제 구매 수요가 어느 정도일지는 미지수다. 비전 프로의 미국 출고가는 3499달러(약 478만원)로 일반인이 선뜻 구매하기 힘든 가격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전자, 3나노 수율에 '올인'…"가격 올리는 TSMC 넘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