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동문서답, 말 어눌" 선우용여, 촬영 중 뇌경색→응급실행 '아찔'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0,841
  • 2024.05.27 12:51
  • 글자크기조절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 /사진=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
배우 선우용여./사진=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
배우 선우용여(79)가 과거 촬영 중 뇌경색 증세를 보여 응급실에 실려 갔던 일을 떠올린다.

27일 저녁 8시10분 방송되는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에서는 선우용여가 절친한 코미디언 이경실, KBS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를 초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모임은 각자 취향에 따라 자기 요리를 가져와 즐기는 '포틀럭 파티'로 꾸며져 눈길을 끈다.

선우용여는 과거 김경란과 함께 건강 프로그램을 촬영하며 우정을 쌓았다며 "김경란이 내 생명의 은인"이라고 고백해 그 사연에 궁금증이 쏠린다.

김경란은 촬영 도중 선우용여의 뇌경색 증상을 알아챈 뒤 급히 녹화를 중단시키고 응급실로 옮겼던 당시를 회상한다.


김경란은 "녹화장에서 얘기를 나누는데 선생님이 동문서답을 하시더라. 발음도 어눌하고 느렸다"며 위험천만했던 상황을 생생히 증언한다. 김경란 덕분에 골든타임을 지킨 선우용여는 "(고마웠던 순간을) 잊어버릴 수 없지"라고 말한다.

선우용여는 "속초부터 부산까지 전국 각지로 직접 운전하며 혼자 여행을 즐기고 있다"며 뇌경색 이후 달라진 근황을 전해 눈길을 끈다.

또한 선우용여는 남편 빚으로 고생했던 일을 떠올리면서도 그를 그리워한다.

2014년 남편과 사별한 선우용여는 결혼하자마자 떠안게 된 남편의 빚으로 모든 재산을 잃고 가장으로 살아왔다고 고백한다.

그는 "집값 250만원에서 50만원이 부족해 주택 공사 사장실에 무작정 찾아가 읍소하며 첫 집을 마련했다"며 "이후 4채의 부동산을 소유한 적도 있었다"며 '부동산 신화'를 전해 눈길을 끈다.

남편 빚을 갚기 위해 일평생 일하며 살아왔음에도 남편을 원망해본 적 없다는 선우용여는 남편에 대한 여전한 그리움과 애틋함을 드러낸다.

코미디언 이경실. /사진=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
코미디언 이경실. /사진=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

그런가 하면 이경실은 2022년 4월 갑작스러운 손자의 탄생으로 환갑도 되기 전 할머니가 된 심정을 고백한다.

당시 23살이었던 아들 손보승이 "아기의 심장 소리를 들었다"며 여자친구의 혼전임신 사실을 고백했을 때 "눈앞이 하얘지더라. 손주를 낳고도 한참 아들 얼굴을 안 봤다. 지켜보니 아들은 못 믿어도 며느리는 믿겠더라"고 털어놓는다.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 /사진=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 /사진=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

박술녀는 작년 불거진 '택갈이' 의혹에 대해 언급한다. 그는 "다 놓고 싶을 정도로 힘들었다. 시장 한복을 사서 택을 바꿔서 판다는 오해가 너무 억울하고 가슴 아팠다. 한복만 바라보고 살아온 세월이 허무하더라"라며 46년 한복 인생의 큰 위기를 눈물로 고백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파운드리 승부수…공급기간 20% 단축 'AI솔루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