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실명' 이동우 "책 못 봐 슬프다"…소유진, '10시간' 책 녹음해 선물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7 13:02
  • 글자크기조절
/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배우 소유진./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배우 소유진(43)이 실명한 코미디언 이동우(54)와의 깊은 우정을 드러냈다.

지난 26일 유튜브 채널 '낰낰' 채널에는 '낰낰한 인터뷰' 소유진 편 영상이 공개됐다.


/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이 영상에서 소유진은 코미디언 이동우와는 오랜 인연을 이어왔다고 밝혔다.

그는 "동우 오빠가 고1 때부터 친구였다. 라디오 게스트로 매주 와서 친하게 지냈는데 몸이 안 좋아지니 마음이 아프다"고 말했다. 이동우는 2004년 망막색소변성증 진단을 받은 후 2010년 실명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소유진은 이동우에 대해 "서로가 좋은 친구"라며 "저도 너무 빨리 변해가는 이 세상에서 오빠를 만나면 보이지 않는, 마음으로 보는 세상과 철학이 담긴 이야기를 듣게 된다"며 "그런 불편함이 있다고 해서 우정이 깨지진 않는다"고 말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소유진은 "오빠에게 제일 하고 싶은 게 뭐냐고 물으니 가족을 못 보는 게 딸아이가 크는 걸 못 보는 게 가장 힘들지만, 그다음에 책을 못 보게 되는 게 너무 슬프다더라"라고 말했다.

그는 "책 이야기를 하길래 제가 그때부터 책 내용을 오디오로 녹음해서 책 선물을 한 게 10권이 넘는다"고 말했다. 이어 "읽고 싶은 책이 있다고 하면 친한 친구가 하는 녹음실에서 혼자 녹음한다. 열몇 시간이 걸린다"고 털어놨다.

/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낰낰' 영상

또한 소유진은 이동우 덕에 깊어진 이해인 수녀와의 인연도 전했다.

그는 "오빠가 천주교인데 이해인 수녀님 책을 좋아해서 많이 녹음했었다. 그러다 이해인 수녀님을 만날 일이 있어서 이 얘기를 했더니 '내 저작권 네가 다 가져가라. 녹음해서 많은 사람 나눠주고 본인한테도 보내달라'고 하시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수녀님도 책 나오면 저한테 보내주시고, 이것도 오디오 가이드해서 동우 씨 주라고 하신다. 서울 올라오시면 셋이 보기도 한다"고 각별한 인연을 자랑했다. 그러면서 "오빠(이동우)가 철학책을 좋아해서 읽으면 저도 공부가 많이 되고 좋다"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애 데리고 장 보기 힘든데"…쿠팡 '로켓' 멈출라 엄마들 '걱정'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