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윤 대통령, 새 與의원들 만나 "지나간 건 잊고 한 몸 돼 나라 지키자"

머니투데이
  • 안채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30 19:41
  • 글자크기조절

[the300]

[충남=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충남에서 열린 제22대 국민의힘 국회의원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2024.05.30. [email protected] /사진=전신
윤석열 대통령이 4·10 총선에서 당선된 제22대 국민의힘 소속 국회의원들을 만나 "이제 지나간 건 다 잊어버리고 우리가 한 몸이 돼 나라를 지키자"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30일 열린 22대 국민의힘 국회의원 워크숍에 참석해 "나라를 개혁하고 국가와 미래를 위해서 이 나라를 발전시키는 그런 당이 되자"며 이같이 밝혔다.


윤 대통령은 "정말 지난 대선부터 시작해서 지방선거, 이번 총선 어려움도 많았지만 여러분들과 선거, 여러 가지 국정 현안에서 한 몸이 돼 그동안 싸워왔기 때문에 여러분을 이렇게 보니 제가 그냥 기분이 좋다"며 "선거 끝나고 여러분에게 한 분 한 분 축하 인사를 다 드리지 못했는데 오늘 이 자리에서 한꺼번에 축하 인사드리는 것을 양해해달라. 축하드린다. 고생 많으셨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4년 동안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으로서 정말 국가와 국민을 위해 파이팅 해 주시라"면서 "제가 매년 우리 의원 연찬회에 왔지만 오늘은 22대 국회의원 임기가 시작되는 첫날이라 더 의미가 큰 것 같다. 여러분 한 분 한 분이 당과 국가의 귀중한 자산"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저도 여러분과 한 몸으로 뼈가 빠지게 뛰겠다"며 "오늘 저녁은 아까 맥주도 놓지 않아야 된다고 하셨는데 오늘 제가 욕 좀 먹겠다. 테이블마다 다니면서 여러분들에게 맥주로 축하주 한잔씩 다 드리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북한군, 이틀만에 또 휴전선 침범…'북러 군사 조약' 자신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