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197.20 978.30 1121.30
보합 18.46 보합 8.31 ▼4.5
+0.58% +0.86% -0.40%

송언석 폭행 피해 국민의힘 당직자, 경찰에 "처벌 원치 않는다"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1/04/20 08:46
  • 0%
  • 0%
  • 송언석 폭행 피해 국민의힘 당직자, 경찰에 "처벌 원치 않는다"


(서울=뉴스1) 박종홍 기자 = 송언석 무소속 의원(사건 당시 국민의힘)으로부터 폭행을 당한 국민의힘 당직자가 '송 의원의 처벌을 원치 않는다'는 입장을 경찰에 전달했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피해자인 당직자 A씨의 처벌불원 의사가 담긴 문서를 19일 우편으로 전달받았다. 처벌 불원 이유는 따로 담기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송 의원에 적용된 폭행과 명예훼손은 반의사불벌죄이기 때문에 피해자가 원치 않으면 처벌할 수 없다.

앞서 법치주의바로세우기행동연대(법세련)는 지난 9일 송 의원을 폭행 및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다. 송 의원은 7일 서울시장 재보궐선거 개표 상황실에 자신의 자리가 마련돼 있지 않았다는 이유로 당직자에게 발길질과 욕설을 하며 폭력을 행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다른 피해 사실이나 피해자들이 있는지 살펴보고 수사 방향을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송 의원은 당초 폭행 사실을 부인했지만 논란이 커지자 이를 인정하고 당 사무처에 사과문을 전달했고 이후 국민의힘을 탈당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