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026.26 923.48 1126.10
보합 17.23 보합 2.72 ▲1
-0.57% -0.29% +0.09%

'밤부터 새벽사이 또 눈폭탄'…인천시, 1단계 비상근무 실시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1/01/17 18:42 
  • 0%
  • 0%
  • '밤부터 새벽사이 또 눈폭탄'…인천시, 1단계 비상근무 실시

(인천=뉴스1) 박아론 기자 = 인천시(시장 박남춘)가 대설 예보에 따른 1단계 비상근무를 한다고 17일 밝혔다.

비상근무는 17일 오후 5시부터 시 자연재난과 등 총 5개 부서, 각 군구 관련 부서 등 총 400여 명이 투입된 가운데 진행된다.

시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17일 밤부터 18일까지 인천 지역에 3~8㎝가량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해 선제적으로 인력과 장비를 투입했다.

이에 밤부터 새벽 사이 내린 눈으로 출근길 교통 불편이 야기될 것을 우려해 주요 도로 제설 작업 준비를 마쳤다. 제설작업은 주요 간선도로 7개 구간은 시 종합건설본부가 담당하고 경제자유구역 도로는 경제청 시설공단이 맡기로 했다.

나머지 도로는 군·구가 맡아 진행한다.

또 군구, 공사 및 공단 등 출근 시간을 오전 9시에서 오전 10시로 조정하고, 인천지하철 1, 2호선 출퇴근 시간 증편 및 광역버스 배차간격 조정도 완료했다.

김원연 시 자연재난과장은 "대설주의보 발령에 따라 밤부터 새벽 사이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보고 1단계 비상근무를 통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면서 "출근길이 혼잡할 수 있으니,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