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286.10 1012.62 1134.90
▲9.91 ▼3.84 ▼2.8
+0.30% -0.38% -0.25%

삼성제약, 코로나19에도 부채비율 개선 "차입금 상환+CB 전환"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입력 : 2021/05/17 18:14 
  • 0%
  • 0%
  • 삼성제약, 코로나19에도 부채비율 개선 "차입금 상환+CB 전환"

삼성제약은 코로나19(COVID-19) 확산에도 부채비율을 대폭 줄이는 등 재무구조개 개선됐다고 17일 밝혔다.

삼성제약이 지난 14일 공시한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부채비율은 직전년도말 47%에서 10%로 줄어 재무건전성이 개선됐다. 이는 금융기관 차입금을 모두 상환한데 이어, 2020년 발행됐던 전환사채 217억 중 212억을 전환해 자본 확충을 이루었기 때문이다.

다만 지난 2021년 1분기 가파른 주가 상승으로 인해 약 120억원의 파생상품 평가손실을 기록해 당기순손실이 발생됐다. 해당 손실은 전환사채의 전환가액과 주가 간의 괴리로 발생하는 손실로, 공정가액 평가 손실일 뿐 실제 현금 유출은 없으며 일회성 손실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삼성제약 관계자는 "견고한 재무건전성을 기반으로 신약개발 분야 경쟁력 강화 및 기존 영업 활성화를 통해 주주가치 제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제약은 지난해 췌장암 임상3상을 종료하고 최종결과보고서를 수령하였으며, 2021년 6월 미국종양학회(ASCO)에서 관련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