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제7회 청년기업가대회 배너(~9/3)대학생 축제 MT금융페스티벌 배너 (~8/20)

중구 봉래동, 국제 업무중심지역으로 탈바꿈

머니투데이 홍정표 기자 |입력 : 2017.05.18 09:00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울시 중구 봉래 사업 대상시/사진=서울시
서울시 중구 봉래 사업 대상시/사진=서울시
서울시 중구 봉래동 일대가 업무중심지역으로 변신한다.

서울시는 지난 17일 개최된 제9차 도시계획위원회에서 '중구 봉래 도시환경정비구역 지정·경관심의(안)'을 수정가결했다.

중구 봉래동1가 48-3번지 일대는 서울역과 남대문과 인접한 도심의 관문으로, 도심 토지의 효율적 이용과 도시기능 증진·국제교류기능 활성화 등을 통해 업무중심지역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정비구역으로 지정됐다.

주요 정비계획 내용으로는 지역의 옛 흔적을 살리고 새로운 상징성을 부여할 수 있도록 도시조직을 보존하였으며, 구역 내 근현대 건축물인 상가주택(관문빌딩)의 건축적 특성을 재현해 역사성을 보존토록 했다.

지하철 출입구 및 지하보도를 지구 내부로 통합 이설해 보행이 입체적으로 연계되도록 했고, 세종대로와 통일로 변에 1개 완화차로를 확보하는 등 교통처리계획도 개선한다.

서울시 관계자는 "향후 주변 건축물과 조화를 이루고 지역의 역사성과 상징성을 유지할 수 있는 방향으로 건축계획이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며 "주민제안이 되어있는 1·3지구 등 대규모 부지를 중심으로 빠른 기간 내 사업이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