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청년내일 채움공제 (~종료일 미정)대한민국법무대상 (-1.28)
비트코인 광풍 - 가상화폐가 뭐길래

금호타이어 신임 대표에 김종호씨

채권단 실무책임자 화의서 선임…부사장에 한용성씨

머니투데이 변휘 기자 |입력 : 2017.10.12 17:46
폰트크기
기사공유
금호타이어 신임 대표이사에 김종호(69) 금호타이어 전 대표가 선임됐다 . 부사장은 우리은행 출신의 한용성(62) 전 코리아에셋투자증권 부회장이 맡는다.

KDB산업은행은 12일 금호타이어 채권단 실무책임자 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금호타이어 경영진 인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선임 배경에 대해 "금호타이어가 당면한 경영현안에 대한 신속한 대응 등 원활한 경영정상화 추진 여건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전 대표는 지난 2009~2012년 금호타이어의 워크아웃 당시 대표이사를 역임한 인물이다. 산업은행은 "채권단과 긴밀한 협조 아래 상당한 경영성과를 거둔 바 있고 금호타이어 구성원들의 두터운 신망, 타이어 업계에 대한 전문성 등을 감안했다"고 설명했다.

한 전 부회장은 과거 우리은행 기업개선부장 당시 대우그룹 구조조정, 대한전선 부사장(CFO)으로 계열사 구조조정을 경험한 인물이다. 코리아에셋투자증권 재직시에는 IB부문을 총괄했다. 산업은행은 "기업정상화 추진 업무에 다양한 경험을 토대로 효율적인 관리업무 수행에 적합하다"고 평가했다.

금호타이어 채권단은 오는 13일 주주협의회를 열어 가결한 뒤 오는 12월 1일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해 선임을 완료할 계획이다.

변휘
변휘 hynews@mt.co.kr

머니투데이 증권부 변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