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9.38 666.34 1130.80
보합 26.17 보합 15.44 ▲7.4
-1.25% -2.26% +0.66%
양악수술배너 (11/12)KB설문배너 (12/03~)
블록체인 가상화폐

"軍입대 후 반년 공부" 수능만점 공군 취사병, 비결은?

[the300]공군 제3방공유도탄여단에서 복무 중인 김형태 일병, 대학 휴학 후 올해 5월 입대

머니투데이 서동욱 기자 |입력 : 2018.12.07 10:55|조회 : 508036
폰트크기
기사공유



군에서 복무 중인 병사가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평가에서 만점을 받았다. 공군은 제3방공유도탄여단(이하 3여단)에서 근무하고 있는 김형태 일병(22·사진)이 올해 수능 만점자 9명 중 1명에 해당한다고 7일 밝혔다.


김형태 일병은 성균관대학교 러시아어문학과를 휴학하고 올해 5월 공군에 입대했다. 지난 7월 3여단으로 전입해 급양병(취사병)으로 근무하면서 동료들의 배식을 위한 근무를 성실하게 수행했다.


김 일병은 훈련소시절부터 일과 후와 주말 시간을 할애해 공부에 전념했다. 생활관 내 사이버지식정보방에서 EBS 강의를 들으며 열람실에서 주경야독을 했다.


김 일병은 "공군에 입대한 뒤 주변 동기들과 미래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에서 수능 재도전이라는 목표의식이 생겼다"며 "급양병으로 근무하면서 공부를 병행해 힘들 때도 있었지만 함께 근무한 선·후임들의 격려 덕분에 쉼 없이 달려올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 일병은 이어 "스스로의 노력도 중요했지만 공부할 수 있는 여건을 지원해 준 동기들과 간부 분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라고 덧붙였다.

김 일병은 또 "평소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EPL)를 즐겨보는데 다양한 기록과 통계들이 사용되는 것을 보면서 통계학에도 관심을 갖게 됐다"며 "향후 통계학과로 진학해 스포츠 데이터 분석가로 활약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