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봉준호 "영감 주는 아내에 감사"… '기생충' 아카데미 각본상

머니투데이
  • 김지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0 11:0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로스앤젤레스=AP/뉴시스]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과 한진원 작가가 9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돌비 극장에서 열리고 있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을 받고 이를 들어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봉준호 감독은 "이 상이 대한민국의 첫 번째 오스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2020.02.10.
[로스앤젤레스=AP/뉴시스]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과 한진원 작가가 9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돌비 극장에서 열리고 있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을 받고 이를 들어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봉준호 감독은 "이 상이 대한민국의 첫 번째 오스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2020.02.10.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과 한진원 작가가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을 받았다.

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기생충'은 한국 영화 최초이자 아시아 영화 최초로 각본상을 수상했다.

이날 '기생충'은 함께 후보에 오른 '나이브스 아웃', '결혼이야기',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1917'을 제치고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봉준호 감독은 무대에 올라 "감사하다. 큰 영광이다"라며 입을 뗐다. 이어 "시나리오를 쓴다는 게 고독하고 외로운 작업이다"라며 "국가를 대표해서 시나리오를 쓰는 건 아닌데, 이 상은 한국이 받은 최초의 오스카 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언제나 많은 영감을 주는 아내에게 감사하다"라며 "대사를 멋지게 표현해주는 기생충 배우들에게도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진원 작가는 "미국에 할리우드가 있듯이 한국에는 충무로가 있다"며 "제 심장인 충무로의 모든 필름메이커와 스토리텔러와 이 영광을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기생충'은 작품상(Best Picture 봉준호·곽신애), 감독상(Directing 봉준호), 각본상(Original Screenplay 봉준호·한진원), 국제영화상(International Feature Film), 미술상(Production Design 이하준), 편집상(Film Editing 양진모)까지 총 6개 부문 후보로 지명됐다.

[서울=뉴시스] 봉준호 감독이 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돌비 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으로 각본상을 수상했다. (사진=제92회 아카데미 트위터 캡처) 2020.02.1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봉준호 감독이 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돌비 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으로 각본상을 수상했다. (사진=제92회 아카데미 트위터 캡처) 2020.02.10. photo@newsis,com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