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檢, 고양 '재개발 로비 의혹' 건설사 압수수색

머니투데이
  • 류철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9.29 16:4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검사 최윤수)는 29일 경기도 고양식사지구 재개발사업 과정에서 일산의 건설업체 A사가 지역 정·관계 인사들을 상대로 로비를 벌인 정황을 잡고 이 업체와 관계사 등 7곳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이날 A사 본사 사무실과 관계사, 회사 임원 자택 등으로 수사관을 보내 컴퓨터 하드디스크와 회계장부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이 업체가 지난 2007년 고양식사지구 도시개발사업의 시행사로 참여하면서 인허가 등 각종 청탁과 함께 지역 정치인과 공무원 등을 상대로 로비를 벌인 단서를 잡은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압수물 분석이 끝나는 대로 업체 관계자들을 불러 사업에 참여하는 과정에서 정·관계를 상대로 로비를 벌였는지, 특혜가 있었는지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