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네오위즈G, 추가상승 여력 충분-미래에셋

머니투데이
  • 김동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1 08: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미래에셋증권은 1일 네오위즈게임즈 (32,600원 상승1900 6.2%)의 주가가 크게 올랐지만 추가 상승 여력이 충분하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가 5만5000원을 유지했다.

정우철 연구원은 3분기 영업실적이 기대치를 상회했고, 향후에도 안정적인 성장을 보일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정 연구원은 ‘피파온라인’, ‘슬러거’ 등 4개의 게임이 국내 PC방 순위 20위안에 포함되어 있다는 점에서 사업안정성이 높으며, 해외 온라인게임 시장 확대에 따른 수혜도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크로스파이어’가 중국, 베트남, 필리핀 등 해외에서 트래픽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으며, ‘아바’도 중국, 북미, 일본 등에서 매출이 발생하기 시작했다. 또한 신규게임 ‘배틀필드온라인’, ‘에이지오브코난’ 등도 상용화에 따른 신규매출이 반영되기 시작했다는 점에서 실적 호조세는 당분간 유지될 것으로 정 연구원은 내다봤다.

내년 2011년 매출액 및 영업이익은 각각 23.7%, 27.4% 증가할 것으로 추정했다.

정 연구원은 "수익성이 좋은 웹게임 시장에서의 지배력이 확대되고 있고 ‘피파온라인’ 등 주력게임들의 매출이 안정적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크로스파이어’에 이어 ‘아바’도 해외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는 점에서 당분간 해외 로열티 증가 추세도 유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미크론에도 낙관론 '솔솔'… 추락하던 여행·항공株 '재이륙'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