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굿모닝 타이거캉]중간선거, FOMC회의 결정 어떻게 날까?

  • 뉴욕=강호병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2 09:3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시장을 여는 아침] 타이거캉의 이슈포커스

[11월 2일 화요일-타이거캉의 이슈포커스]

주제 : 중간선거, FOMC회의 결정 어떻게 날까?


-FOMC앞두고 양적완화 규모에 대한 불안감 증폭

뉴욕증시 장 초반 중국 10월 PMI와 미국 ISM제조업지표 호전에 큰 폭으로 올랐지만, 3일 FOMC 회의 앞두고 양적완화 규모에 대한 불안감 증폭되며 혼조 마감했습니다. 특히 오늘은 연준이 내놓을 양적완화 규모가 시장 예상을 밑돌지 모른다는 우려가 짙게 대두됐습니다. 연준 양적완화 규모에 대해 CNBC가 시행한 설문조사를 살펴보면 응답자 83명 중 22명은 연준의 양적완화 규모를 3천억달러 이하로, 32명은 5천억달러로 13명은 5천억달러 이상으로 내다봤습니다. 경기회복기에 양적완화를 해야 하는 부담 때문에 규모나 방식에 대한 이견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타이거캉의 이슈포커스 VOD 다시보기

-중간선거 코앞, 초조한 미증시

미국 중간선거에서 민주당의 패배가 확실시 되고 있습니다. 선거를 하루 앞두고 나온 갤럽 여론조사에서 ‘공화당 후보에게 투표하겠다’는 응답자는 55%, ‘민주당을 찍겠다’는 응답자는 40%로 나타났습니다. 상원 역시 민주당에게 불리한 판세인데요. 만약 상원까지 공화당이 가져간다면 오바마행정부가 적극 추진해온 각종 재정지출 정책과 개혁정책에 브레이크가 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