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LGU+, 와이파이존 내년 5만개까지 늘린다(컨콜)

머니투데이
  • 신혜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5 10:28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LG유플러스 (11,140원 ▼30 -0.27%)는 5일 3분기 실적 컨퍼런스 콜에서 스마트폰 등장으로 인한 네트워크 품질 저하 우려에 대해 와이파이의 경우 연내 1만6000개 핫스팟을 준비하고, 내년에는 5만개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12월중 데이터 전용망인 EVDO망의 FA를 추가 증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0월 기준 네트워크 트래픽은 198TB 수준으로 두 배 증가해도 내년에 충분히 버틸 수 있다고 LG유플러스는 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따라 삼전 살 걸"…이차전지 몰빵 개미들 뒤늦은 후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