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GM대우 임직원들 사랑담은 김장김치 전달

머니투데이
  • 김보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4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마이크 아카몬 사장 등 임직원과 가족 350여명 참여해 14톤 분량 김치 담가

↑GM대우는 지난 13일 부평 본사에서 ‘사랑의 김장김치 담그기 행사’를 갖고, 총 14톤의 김치를 만들어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마이크 아카몬 사장과 임직원 가족, 자원봉사자 등 350여명이 참석해 김장김치를 정성껏 담그고 있다.
↑GM대우는 지난 13일 부평 본사에서 ‘사랑의 김장김치 담그기 행사’를 갖고, 총 14톤의 김치를 만들어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마이크 아카몬 사장과 임직원 가족, 자원봉사자 등 350여명이 참석해 김장김치를 정성껏 담그고 있다.
GM대우 임직원들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김장김치를 담갔다.

GM대우는 임직원들이 설립한 사회복지법인인 'GM대우 한마음재단'이 지난 13일 부평 본사에서 ‘사랑의 김장김치 담그기 행사’를 갖고 총 14 톤의 김치를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사랑의 김장김치 담그기 행사에는 마이크 아카몬 사장을 비롯, 안쿠시 오로라 판매·A/S·마케팅 총괄 부사장 등 외국인 및 한국인 임직원과 가족 등 3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담근 김장김치는 인천에 위치한 신명 보육원, 해피홈 보육원, 즐거운 집, 인천 광명원 등 사회복지시설 40여 곳과 독거노인 1000여 세대에 전달됐다.

아카몬 사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변함없는 사랑을 나눌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이 사랑이 전국 곳곳에 전파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이웃들이 모두 함께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임남숙 인천 광명원원장은 "한때 배추 가격이 폭등해 어려운 이웃들의 김장김치 마련이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했는데 올해도 이렇게 잊지 않고 김장김치를 담가줘 정말 고맙다"며 "GM대우 임직원들의 봉사정신이 지역 사회에 모범적인 사례가 되고 있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GM대우 한마음재단은 지난 2005년 설립 이후 올해까지 총 66통의 김장김치를 어려운 이웃들에게 제공해왔다.

한편 GM대우 한마음재단은 의료비, 장학금, 합동 결혼식, 김장김치, 사랑의 음악회 등 소외계층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또 차량 기증, 복지시설 수리 및 물품 지원, 긴급 구호 등 공익단체 지원사업과 임직원 자원봉사활동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든 '엄지척'…"공짜 점심은 없어" 삼성이 받은 숙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